312.『대승기신론(大乘起信論)』에서 수행의 5문행(五門行)인 다섯 가지 수행방법   ( 2022-07-20 08:30 )
  NAME : 박규택(華谷).孝菴 公認 大法師   |   HOME : https://cafe.naver.com@parkgt1459
1658411785.hwp ( size : 154.50 KB / download : 6 )
대승기신론(大乘起信論)의 한역은 진제(眞諦, Pramārtha, 499∼569)가 553년에 번역한 1권본과 실차난타(實叉難陀, 652∼710)가 695∼704년간에 번역한 2권본이 있다. 우리나라에서는 『금강경(金剛經)』·『원각경(圓覺經)』·『능엄경(楞嚴經)』 등과 함께 불교전문강원의 사교과(四敎科) 과목으로 예로부터 학습되어 왔던 논서(論書)이다. 저자 마명(馬鳴)은 생존연대가 불확실하고, 그의 다른 저술의 성격과 비교할 때 이 논은 현격한 차이점을 지니고 있기 때문에, 중국에서 만들어진 일종의 위작(僞作)이라는 주장이 대두되고 있다. 이 논은 불교문학상으로 볼 때 최대 걸작 중 하나이며, 그 구성의 치밀성과 정확하고 간결한 문체, 독창적인 철학체계는 모든 불교학자들의 찬탄과 함께 뛰어난 명작으로 평가받아 우리나라에서도 일찍부터 그 연구가 활발하였다. 원전인 산스크리트 원본은 발견되지 않고 있으나, 우리나라에서는 진제(眞諦)의 한역본이 널리 유통되고 있다. 여기서는 첨부파일과 같이 『대승기신론』에서 수행의 5문행(五門行)인 다섯 가지 수행방법(修行方法)에 알아보기로 한다.
  SITE : https://cafe.naver.com@parkgt145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