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회
구좌읍 소재 양돈장에 불… 돼지 410마리 폐사
이태윤 기자 lty9456@ihalla.com
입력 : 2019. 02.09. 08:06:27

8일 오후 10시 30분쯤 제주시 구좌읍 한동리 소재의 한 양돈장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이번 화재로 사육중인 어미돼지 31마리와 새끼 돼지 350마리 등 돼지 381마리가 폐사했다.

이와함께 돈사 12개 동 중 분만사와 육성사 2개동이 소실되는 등 소방서 추산 1억 5109만원의 상당의 피해가 발생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농장 소유주 신모(63)씨를 상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하고 있다.

이 기사는 한라일보 인터넷 홈페이지(http://www.ihalla.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webmaster@ihall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