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서귀포시
대정오일시장 도시계획도로 공사 마무리
2012년 보상협의 불발로 공사 중단 이후 8년만
보행확보, 농수산물 유통으로 스득증대 기대
이태윤 기자 lty9456@ihalla.com
입력 : 2020. 02.18. 16:31:00

서귀포시는 대정오일시장 북측 도시계획도로에 대한 공사를 마무리하고 최근 개통했다고 18일 밝혔다.

 서귀포시에 따르면 대정도시계획도로(중로2-2-7호선)는 잔여 편입토지 1필지에 대한 보상협의가 이뤄지지 않아 2012년 12월에 부득이 사업이 일시 중단됐다.

 서귀포시는 사업 중단 이후 토지주와 협의를 지속해 왔고 결국 2018년 10월 보상협의를 마쳐 지난해 1월 중단된 사업을 재개한 뒤 올해 2월 준공했다.

 이번에 개통된 대정도시계획도로는 하모3리입구 교차로부터 대정오일시장을 잇는 도로로, 그동안 보행자가 교통사고에 노출돼 상당한 위험이 있었다.

 서귀포시는 이번 도로확장으로 안전한 보행로 확보와 주민들의 농수산물 유통으로 소득증대에 직·간접적인 효과를 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장기간 미 집행되고 있는 도시계획도로 노선에 대해 강력한 토지 수용 등의 절차를 이행하면서 적극적으로 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이 기사는 한라일보 인터넷 홈페이지(http://www.ihalla.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webmaster@ihall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