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문화
제주 남문서점·까사돌 '아랑조을 클래식'
제주문예재단 지역연계 음악프로그램 내달부터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20. 09.27. 09:07:35

제주문화예술재단이 지역연계 음악프로그램 '아랑조을 클래식'을 운영한다.

이번 사업은 10월 6일부터 12월 15일까지 제주시 남문서점과 까사돌 두 곳에서 진행된다. 오페라 감상과 강의를 통해 인문학적 소양과 예술적 감수성을 쌓을 수 있도록 이끈다.

남문서점(2층)에서는 매주 화요일 오후 2~4시 '삶과 노래' 를 주제로 '유럽 중세와 음악', '오페라와 음악의 만남', '그림 속에 나타난 음악 이야기' 등을 이어간다. 까사돌은 매주 금요일 오후 2~4시 '삶과 오페라-해설이 있는 오페라 감상', 매주 목요일 오후 2~4시 '클래식과 인문학'을 진행한다.

코로나19 영향으로 참가 인원은 15명 이내로 제한했다. 문의 800-9162.

이 기사는 한라일보 인터넷 홈페이지(http://www.ihalla.com)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webmaster@ihall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