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원희룡 "인사때문에 집중력 떨어지는 일 없도록"
PC영상으로 주간정책회의 첫 주재
도민의 소리 반영 정책조정 되도록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17. 07.17. 12:57:1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리스트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는 17일 각 실국, 본부, 사업소, 행정시는 조직개편과 인사가 진행 중인 시점에서 본연의 업무추진에 대해서 집중력이 떨어지는 일이 없도록 하라고 지시했다.

원 지사는 이날 주간정책회의를 주재한 가운데 "공무원이 다른 인센티브보다는 인사가 전부이기 때문에 인사에 대해서 민감하게 관심을 가지고 하는 것은 충분히 이해는 한다. 하지만 그것은 공무원들 사정인 것이고 인사 당일 날도 행정은 도민들을 향해 있는 것"이라며 "그러기 때문에 도민들을 향한 업무 집중도가 떨어지지 않도록 이런 인사철일수록 더욱 더 업무집중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지휘에 만전을 기해주기 바라겠다"고 강조했다.

특히 이날 주간정책회의는 처음으로 PC영상회의로 시범 운영해 간부공무원 뿐만 아니라 300명에 가까운 직원들이 참가한 회의에서 공유와 소통을 강조했다고 제주자치도는 설명했다. 이번 주간정책회의를 PC영상회의로 운영함에 따라 행정부지사 주재 현안업무 토론회의(격주 금요일, 3월 17일부터 영상회의 운영), 도정시책공유 간부회의(부지사 주재, 월 1회, 도정TV 방송) 등 도정의 모든 공식회의가 직원 전체와 공유할 수 있는 회의로 운영 되게 된다.

원 지사는 이날 영상회의를 통해 시간절약도 되고 도정시책이 행정시까지 전달돼서 첫 회의치고는 매우 만족도가 높다고 평하면서, 앞으로 문서, 사진, 전문가를 활용하고 도정의 모든 공식회의가 실시간 공유될 수 있도록 더욱 발전시켜 나갈 것을 당부했다.



원 지사는 특히 "행정은 현장행정, 대화행정, 적극행정이 이뤄져야 한다"며 그동안 행정중심의 관료적인 틀을 깨고 각 분야별 각계각층의 대화와 소통이 이뤄질 것을 강조했다. 이어 7, 8월에 재활용품 요일별 배출제, 공영 주차장 유료화 대중교통체계개편, 우도지역 외부차량 반입제한 조치 등 도민의 생활과 밀접한 분야에 많은 정책들이 추진되고 있다면서, 불가피한 불편과 시행착오 기간을 최소화하고, 도민의 소리를 반영한 정책조정이 돼 나갈 수 있도록 꼼꼼한 모니터링과 사후관리에 만전을 기할 것을 주문했다.

AI와 관련해서 원 지사는 "이동제한 해제 및 도내 AI 종식 선언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하지만 타시도의 경우 AI방역이 진행중인 만큼 청정지역 유지를 위한 근본적 제도개선과 독자적 방역체계 구축을 위한 노력에 매진하는 한편 중앙부처와도 긴밀한 협의를 할 것"을 강조했다.

원 지사는 끝으로 7월말 하반기 인사에 대해선 공무원인사로 인해 도민들을 향한 업무 집중도가 떨어지지 않도록 더욱 업무 집중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는 한편 인사에 관계없이 업무재충전을 위한 휴가를 갈 수 있도록 간부공무원부터 솔선할 것을 당부하기도 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리스트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