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만족도 가장 낮은 직업은 '직장인'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18. 05.25. 22:23:2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본인의 직업에 만족도가 가장 높은 재직자는 ‘공무원’인 것으로 나타났다.

취업포털 인크루트(www.incruit.com)는 시장조사기관 두잇서베이와 함께 진행한 '직장과 구직, 그리고 창업Ⅱ' 설문조사 결과를 25일 발표했다.

재직자 2359명을 대상으로 본인의 직업에 얼마나 만족하는지 묻는 질문에 '보통’이라는 답변이 45.8%로 가장 많았다. 이어 '만족하는 편(매우 만족 6.1%+약간 만족 23.1%)'이라고 답한 응답자가 29.2%로, '불만족 하는 편(매우 불만족6.7%+약간 불만족 18.3%)'이라고 답한 25.0%의 응답자를 소폭 앞섰다.

전체 재직자의 29.2%, 즉 약 10명 중 3명꼴로 본인 직업에 대해 만족한다는 뜻을 밝힌 것으로 다만 직업별 만족도에 차이가 컸다. 응답자의 직업은 크게 공무원, 자영업, 프리랜서, 전문직, 농수산업, 일반 직장인 총 6개로 분류됐다. 이 중 만족도가 가장 높은 직업은 공무원으로, 이들의 직업만족도는 무려 60.3%에 달했다. 이는 직업만족도 평균의 2배를 웃도는 수준이었다.

이어 전문직(41.5%), 농수산업(36.4%), 프리랜서(34.2%), 자영업(32.6%) 순으로 만족도가 높았다. 만족도가 가장 낮은 직업은 '직장인'(24.4%)으로 평균 직업만족도보다 낮은 수치를 기록했다. 한편 전체 재직자의 38%는 1년내 이직의향이 있었다.

인크루트 서미영 대표는 “평균 이직의향이 평균 직업만족도를 상회하는 것이 곧 작금의 HR트렌드”라며 “다만 공무원이 직접 평가한 자신들의 직업만족도 수준이 곧 최근의 공무원 쏠림현상의 배경을 방증하는 것은 아닐지 추측케 한다”고 밝혔다.

사회 주요기사
여름 바다 찾은 아이들 되살리지 못한 이승용 변호사 피살사건 공소시…
집행유예 기간에 다시 음주운전 실형 제주해경, 제주연안에 신형 연안구조정 배치
"더불어민주당,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나서… 제주공항 정규직 전환했지만… "용역보다 못하…
제주 자동차 주행거리 증가율 전국 2번째 개장 첫날 제주 해수욕장 마스크·거리두기 '실…
"불통 인사"… 원 도정 향한 규탄 이어져 제주도의회 헌법소원 '교육의원 의견서' 엉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