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이슈키워드
드루킹 특검, 노회찬 위법 정치자금 수수 정황 포착…술렁이는 여론 "김경수 묻으려 하나"
최성호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8. 07.20. 08:05:2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사진: SBS 뉴스)

드루킹 특검 조사에서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가 위법 정치자금을 전달받은 정황이 드러났다.

최근 특검 조사에서 해당 사건 관계자가 노 원내대표에게 5천만 원가량의 정치자금을 위법 방식으로 전했다고 털어놨다.

이에 특검은 정확한 사실을 파악하고자 노 원내대표에게 위법 정치자금을 보낸 것으로 추정되는 이번 사건 피의자의 변호사인 A씨를 조사하고 있다.

노 원내대표가 법적으로 옳지 못한 방식으로 정치자금을 받았다는 의혹에 정중규 바른미래당 전국장애인 공동위원장은 사건의 본질이 흐려지고 있다고 주장했다.

정중규 위원장은 "노 원내대표가 정치자금을 받은 사실이 확인되면 처벌을 피할 수 없다"면서도 "이번 사건의 핵심인 김경수 경남지사의 댓글 조작 혐의를 묻고 특검을 마무리 짓기 위한 것이라는 의심이 든다"고 운을 뗐다.

이어 "해당 사건의 본질은 김경수 경남지사의 댓글 조작 개입이다"라며 "노 원내대표의 위법 정치자금 수수로 논점이 흐려져서는 안된다"고 지적했다.

이슈키워드 주요기사
한상헌 아나운서, SNS계정 돌연 폐쇄..왜? 임은경, 나이 17세 데뷔 당시 회상.."팬사인회 …
신천지 교회, 내부 단속 의혹에 "사실 無" 31번째 코로나 환자, 사람 몇 명 만났나..추가 …
이상아 "나이 13살 때도 팬들 많아"..전보람 "이… '콩다방' 유진 "이본과 통화, 기분이 묘하다"
31번째 확진자 직장 씨클럽, 위치는 어디? 봉준호 감독 "번아웃 증후군은 이미 '옥자'로 …
'낭만닥터 김사부2' 양세종, 돌담병원 둘러보며… '불타는 청춘' 한정수, 안혜경과 무슨 인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