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청년창업농 영농정착지원사업 제주 98명 신청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19. 02.11. 17:23: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농림축산식품부는 2019년 '청년창업농 영농정착지원사업' 신청을 마감한 결과 1600명 모집에 2981명이 신청했다고 11일 밝혔다.

 이 사업은 청년농업인들의 창업 초기 생활안정을 위해 월 최대 100만원을 최장 3년간 지원하는 내용으로, 지난해 12월31일부터 1월31일까지 농림사업정보시스템(agrix)을 통해 온라인으로 접수됐다.

 이번 신청자를 대상으로 2월 중 시·군단위 서면평가를 진행해 시군별 사업대상자의 1.5배수를 선발하고, 3월 중 시·도단위 면접평가를 거쳐 4월에 1600명을 최종 선발하게 된다.

 신청결과 지역별로는 경북 지역의 신청자가 가장 많았고, 경력별로는 독립경영 예정자가 가장 많았다. 재촌 청년보다는 귀농(예정자 포함) 청년이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지역별 신청 인원을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경북 552명(18.5%), 전북 447명(15), 전남 442명(14.8), 경남 340명(11.4), 경기 318명(10.7), 충남 281명(9.4), 충북 203명(6.8), 강원 158명(5.3), 제주 97명(3.3) 순으로 나타났다. 부산·대구·광주 등 특광역시에서도 143명(4.8)이 신청한 것으로 파악됐다.

 영농경력별로는 독립경영 예정자가 1686명(56.6%), 독립경영 1년차 800명(26.8), 독립경영 2년차 321명(10.8), 독립경영 3년차 174명(5.8) 순으로 나타나 영농 창업을 준비하는 청년들의 신청이 두드러졌다. 또 도시에서 귀농했거나 귀농 예정인 청년이 2125명(71.3%)으로 재촌 청년 856명(28.7) 보다 2.5배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경제 주요기사
제주기업 대상 '온라인 수출' 실전 무료교육 "서귀포 소상공인 애로사항 해결 도와요"
전국 전세버스 교통안전 특별점검 제주항공·롯데멤버스
"신산공원 빛으로 물들다" 제주 사망원인 암·자살·심장·뇌혈관질환 순
제주기업 4분기 경기전망도 '암울' 제주 중소기업 기술보호 설명회 18일 첫 개최
상복입고 울부짖은 농민들 "특별재난지역 선포를" "한경면 바람축제로 놀러오세요"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

한라에서 백두까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