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도내 국유림 3000㏊ 숲 가꾸기 추진
도, 1차 국유림 종합계획 수립…산림자원 관리 방안
2027년까지 40억 투입…조림지 분수림 매수 사업도
이소진 기자 sj@ihalla.com
입력 : 2019. 02.11. 18:32:2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특별자치도는 오는 2027년까지 국유림 3000㏊에 숲가꾸기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제주도는 11일 이 같은 내용을 담은 제1차 국유림 종합계획(2018~2027년)을 발표했다. 국유림 종합계획은 '국유림의 경영 및 관리에 관한 법률'에 의거 10년마다 수립·시행하는 법정계획이다. 제주도의 경우 제주도지사가 산림청 소관 국유림을 위탁 관리하고 있으며, 국유림법 시행령에 의해 계획 수립 권한이 위임됐다.

제1차 국유림 종합계획에 따르면 제주도는 숲 가꾸기와 입목생산 관리 등 국유림의 산림자원 조성·관리 계획을 추진한다. 숲 가꾸기 사업은 오는 2027년까지 예산 40억원을 투입해 국유림 총 3000㏊에 인공조림지나 천연림을 조성하는 계획이다.

국유림 경영계획에 반영된 임지와 국유림 사유임목 매수지, 도로변 등을 대상으로 우선 시행하며, 시기·사업종별 점검과 현장 모니터링을 통해 지속 관리할 방침이다.

또 제주도는 2027년까지 총 3000㏊ 규모의 표고자목용 입목생산(택벌) 계획도 실시한다. 수액이동기 이전에 벌채해 품질을 향상시켜 나가는 한편, 적정한 임목생산으로 표고자목 공급 및 다양한 생물종 보존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특히 관리가 부실한 부수림 내 사유입목을 매수해 직접경영을 하는 사업을 진행, 공익 기능을 확대한다. 현재 조림지 분수림은 8곳(41필지·573㏊)으로, 오는 2023년까지 예산 21억원을 투입해 순차적으로 매수할 방침이다.

한편 제주도의 산림자원 현황에 따르면 도내 전체 산림면적은 8만8022㏊로, 전국 산림면적의 1.4%, 도내 면적의 48%를 차지하고 있다. 이중 국유림은 3만6366㏊(41%), 공유림은 4589㏊(5%), 사유림은 4만7067㏊(53%)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카자흐 입국 20대 외국인' 제주 코로나19 20번째… 제주도 "도내 18·19번 확진자 퇴원"
제주도의회 제3기 예결특위위원장 문종태 의원 도, 신임 김충모 제주지방노동위원장 임용
코로나로 제주 경기종합지수 3개월째 내리막길 JDC, 비대면 '소통크루 2기' 모집
제주, 아열대과수로 기후변화 대응한다 제주도의회 미래통합당 원내대표 오영희 의원 …
[현장] 제주 제2공항 갈등해소를 위한 1차 공개… "코로나19 쇼크 비수도권 경제 침체 더 크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