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지역 국회의원 2018년 후원금 모두 감소
위성곤 2억5200만, 오영훈 2억3200만, 강창일 1억5700만원
2018년 국회의원 1인당 후원금 평균 모금액 1억8000만원
국회=부미현 기자 bu8385@ihalla.com
입력 : 2019. 02.26. 14:02:4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강창일 오영훈 위성곤 국회의원.

지난해 제주지역 국회의원들의 후원금 모금액이 전년도에 비해 모두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발표한 2018년도 중앙당후원회 및 국회의원후원회 후원금 모금내역에 따르면, 더불어민주당 소속 위성곤의원(서귀포시)은 2억5200만원, 오영훈 의원(제주시을) 2억3200만원, 강창일 의원(제주시갑)은 1억5700만원의 후원금을 모금한 것으로 집계됐다.

국회의원후원회(298개)의 2018년 평균 모금액은 1억 6500여만 원으로 2017년 평균 모금액 1억 8000만 원 보다 감소했다.

제주지역 국회의원들의 후원금 모금액도 전년도에 비해 줄었다.

2017년도에 위 의원은 2억9300만원, 오 의원은 2억3600만원, 강 의원은 2억1900만원을 모금한 것으로 집계됐다.

특히 2018년도에는 위 의원과 오 의원의 경우 1인당 평균 후원금 모금액을 상회했지만, 강 의원은 모금액이 평균 보다 적은 것으로 나타났다.

후원회의 연간 모금 한도액은 중앙당후원회의 경우 50억원, 국회의원후원회의 경우 1억 5000만 원이다.

다만, 지난해 제7회 지방선거와 같이 전국단위 공직선거가 있는 해에는 후보자를 추천한 정당의 중앙당후원회와 해당 선거구에 후보자를 추천한 정당의 지역구국회의원후원회는 평년 모금액의 2배인 각각 100억 원, 3억 원을 모금할 수 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월드뉴스] “여성사제 허용하라”… 교황청 앞에… "해상풍력사업 등 신재생에너지 정책 도민공감대 …
'재밋섬' 매입 추진 논의 본격화되나 제주특별법 이양 권한 미활용 여전
첨단 스마트기술에 제주 가치를 녹여 미래를 본다 만장굴 내부로 빗물 대규모 유입 원인 밝혀졌다
11월1일부터 한라산 탐방시간 단축된다 예산 국회 돌입..도, 국비 확보 발걸음 분주
한라산 단풍 이번 주말 '울긋불긋' 절정 예상 제주특별자치도 내년 살림살이 "빠듯하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