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서귀포시
영농 폐기물 대리배출 서비스로 농가 불편 해소
송산동, 폐기물 서비스 올해 첫 운영
불법투기 예방·주민편의 도모 '호응'
조흥준 기자 chj@ihalla.com
입력 : 2019. 02.26. 14:28:1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농가 폐기물을 매립장까지 직접 운반해주는 영농 폐기물 대리배출 서비스가 농가의 호응을 얻고 있다.

송산동은 농가에서 직접 매립장까지 운반해 배출해야 하는 영농폐기물과 관련해 농가가 종류별로 폐기물을 분리해 송산동 집하장에 배출하면 주민센터 차량으로 매립장까지 직접 운반해주는 폐기물 대리배출 서비스를 올해 처음 운영하고 있다고 26일 밝혔다.

기존에는 농가가 개별적으로 매립장까지 운반·반입해야 배출할 수 있어 PP마대를 구입해야 하는 비용 소요와 농가에서 매립장까지 가야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때문에 공한지나 하천 등에 불법투기가 이뤄지는 등의 문제점도 발생해 주민 편의 도모 및 불법투기를 예방하기 위한 목적으로 마련됐다. 대리배출서비스 대상폐기물은 모종판, 폐호스, PP끈, 노란색 PP줄, 차광막 등 6종이다.

송산동은 자체적으로 홍보전단 1000부를 제작해 각 마을회와 새마을단체 등에 배포하고 1월 시범 운영에 이어 2월부터 본격적으로 운영하고 있다. 현재까지 PP끈, 차광막 등 1.6t의 영농폐기물을 대리 배출함으로써 농가들의 불편함을 해소하는 등 농가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정건철 송산동장은 "이 시책으로 만감류 재배 300여 농가의 영농 폐기물 운반처리 비용 1000만원 가량을 절약할 수 있고 영농과정 시 발생한 폐기물의 원활한 처리로 농가 불편 해소와 불법투기 예방 효과도 거둘 수 있다"며 "농가와 주민들이 적극적인 호응과 참여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서귀포시 주요기사
서귀포시 문화도시 조성사업 '시동' 폭염 대비 주거취약가구 점검·지원
"서귀포칼호텔 공유수면 점용허가 재연장 반대 계속 되는 '수돗물 부정사용' 대책 없나
위기관리 현장조치 행동 매뉴얼 자체점검 노인고용촉진장려금 지원 사업체 지도·점검
"꿈의 무대에 도전하세요!" 서귀포시 농촌현장포럼 10개 마을 선정
서귀포시, 해수부 어촌개발사업 공모 선정 서귀포시 색달매립장 화재 대응 훈련 실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