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제주 조합장선거 최종 투표율 79.8%
4년전 80.9%보다 1.1%P 낮아 저조
양돈 95.5% 최고..제주시 69.4% 최저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19. 03.13. 17:20:0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2회 전국동시 조합장선거일인 13일 오전 제주시 오라동투표소에서 유권자들 한표를 행사하고 있다.

13일 실시된 제2회 전국 동시지방선거의 제주지역 최종 투표율은 79.8%로 잠정 집계됐다.

제주특별자치도선관위에 따르면 이날 투표가 마감된 오후 5시까지 제주지역 투표율은 8만6495명의 선거인 중 6만9014명이 투표하면서 79.8%를 기록했다. 4년전 제1회때 투표율 80.9%에 비해 1.1%p 낮았으며, 전국 투표율 80.7%에 비해서도 0.9% 낮았다.



조합별로는 농협 80.6%, 수협 78.7, 산림조합 71.1%였다.

투표가 이뤄진 27개 조합 중 최고 투표율을 기록한 조합은 양돈농협으로 95.5%였다. 반면 선거인수가 가장 많은 제주시농협은 69.4%로 가장 낮은 투표율을 나타냈다.

농협 투표율은 고산 90.6%, 효돈 89.9%, 위미 87.9%, 구좌 87.6% 애월농협 87.0% 순이었다.

수협은 어류양식이 93.9%로 가장 높았다. 추자도(88.7%), 한림(80.2%), 모슬포(76.3%), 성산포(75.2%) 순으로 나타났다. 산림조합인 경우 제주시 69.6%, 서귀포 72.0%의 투표율을 보였다.

제1회 선거 당시 투표율은 추자도수협이 97.1%로 가장 높았고, 양돈농협 96.5%, 서귀포수협 91.7%, 위미농협 90.2%, 김녕농협 90.1% 등 5개 조합이 90%를 넘었다. 하지만 제주시산림조합 (65.2%), 제주시수협(71.7%), 서귀포시산림조합(72.8%) 등은 상대적으로 낮은 투표율을 기록했다.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