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포토
국토 최남단의 숨기고 싶은 치부
강희만 기자 photo@ihalla.com
입력 : 2019. 04.01.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우리나라 국토 최남단 마라도 쓰레기적치장에 산더미처럼 쌓인 생활쓰레기가 장기간 방치되면서 이곳을 찾는 관광객들에게 청정한 제주이미지를 흐리게 하고 있다. 강희만기자

포토 주요기사
“오늘의 시름도 함께 던져봅니다” 한라산 초원 배경 '고수목마' 풍경
청정바다서 투명카약 즐기는 관광객들 세월호 7주기 추모 기간
출하 기다리는 청정제주 표고버섯 휴식위해 제주찾은 장다리물떼새
짙은 안개에 갇힌 평화로 “제주바다는 오늘 쉽니다”
빗물 쏟아내는 비닐하우스 제주의 봄 풍경… 청보리밭과 한라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프랑스 포도농가 "냉해 막아라"
  • 겹벚꽃 활짝 핀 제주
  • 코로나19 전세계 유일한 크루즈선
  • 제주 오설록농장 올해 첫 햇차 수확
  • 16차례 분화한 이탈리아 에트나 화산
  • 제주도의회에 나란히 출석한 국가경…
  • 국가경찰 '제주자치경찰 조례 비판' 1…
  • 제주4·3수형인 재심..흐느끼는 유가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