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TV 연예
휘성 측 "성폭행 모의는 누명" 에이미 녹취록 공개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4.20. 07:23:0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방송인 에이미(37)가 과거 함께 프로포폴을 투약한 연예인이 자신에 대한 성폭행을 모의했다고 폭로한 가운데 해당 인물로 지목된 가수 휘성(37) 측이 반박 영상을 공개했다.

휘성 소속사 리얼슬로우컴퍼니는 19일 오후 7시께 유튜브 계정에 약 7분짜리 영상을 올려 '에이미가 제3자로부터 전해 들은 잘못된 내용을 휘성이 직접 이야기한 것으로 인지해 발생한 일'이라며 관련자들과의 녹취를 증거로 제시했다.

영상에 따르면 에이미는 SNS 폭로 다음 날인 17일 휘성 소속사가 반박문을 내자, 그날 밤 10시께 휘성에게 먼저 전화를 걸어왔다.

두 사람의 대화가 담긴 녹취에는 에이미가 누구로부터 휘성의 성폭행 모의 이야기를 들었는지, 잘못된 사실이란 휘성의 설명을 들은 에이미가 사과하고 용서를 구하는 내용이 들어있다.

또 에이미가 관련 얘기를 들려줬다고 지목한 인물이 휘성에게 "내가 그런 걸 왜 들려주냐. 네가 그 말을 할 리도 없다"고 에이미 주장을 반박하는 내용도 담겼다.

휘성은 에이미가 사과하자 "네가 잘못했다고 얘기해도 아무도 안 믿을 것"이라며 "나 노래라도 할 수 있을까"라고 울음을 터뜨리기도 했다.

소속사는 영상 자막을 통해 "휘성이 성폭행 모의를 한 존재로 누명을 쓴 상황"이라면서 "사실 여부가 확인되지 않은 일방적인 SNS 글 하나로 인해 한 사람과 그의 가정이 무참히 짓밟혀도 되는지 묻고 싶다"고 항변했다.

또 과거 프로포폴 투약 혐의에 대해서도 "이미 6년 전 강도 높은 조사를 통해 무혐의 (처분)를 받았다"고 재차 강조했다.

동영상 공개와 함께 휘성도 직접 SNS에 글을 올려 "통화 녹음본 공개는 에이미 씨와 합의하에 진행된 것"이라며 "의혹 해소 및 사실 관계에 대한 객관적 인지를 위해 녹취록을 공개했다"고 밝혔다.

앞서 지난 16일 에이미는 과거 A씨와 함께 프로포폴과 졸피뎀을 투약했다고 폭로해 파문이 일었다.

그는 또 자신이 경찰에 불어버릴 것을 우려한 A씨가 "'성폭행 사진과 동영상을 찍어 불지 못하게 하자'고 했다"고 주장하며 녹취록이 있다고 말했다.

그러자 A씨로 휘성이 지목됐고 팬들은 입장을 촉구하는 성명서를 냈다.

소속사 측이 "제기된 의혹은 전혀 사실이 아님을 분명히 말씀드린다"고 반박했지만 논란은 계속됐다.

급기야 휘성이 다음 달부터 케이윌과 함께 여는 합동 콘서트 '브로맨쇼'도 취소됐다.

휘성은 이날 SNS 글에서 "현재 상황에서 원만한 공연이 이뤄지기 어렵다는 모두의 입장을 받아들여 콘서트를 취소하기로 합의했다"고 설명했다.

미국 국적인 에이미는 2012년 프로포폴 투약으로 집행유예를 선고받은 뒤 2014년 졸피뎀 투약이 다시 적발돼 벌금형을 받고서 강제 출국됐다.

소속사가 공개한 영상과 관련해 에이미에게 국제 전화를 걸었으나 "전화를 하겠다"고 한 뒤 통화가 이뤄지지 않았다. [연합뉴스]

TV 연예 주요기사
염정아·윤세아·박소담의 '삼시세끼' 방송 '정글의 법칙' 대왕조개 논란 PD 연출 배제
수목극 4편 동시 출격 선두는? 김제동, KBS '오늘밤 김제동' 9월 하차
성폭행 혐의 강지환 소속사와 계약해지 하하-별 다둥이 부모 됐다
김정현, tvN '사랑의 불시착'으로 복귀 성추행 발생 '키마이라' 촬영중단
이영돈 PD "황토팩 논란 故 김영애에 사과" 유승준, 대법 판결에 "진심으로 감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