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알바생 84.3% "알바비 보릿고개 겪는다"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19. 04.20. 14:00:2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알바생 5명 중 4명은 알바비 보릿고개를 겪는 것으로 나타났다. 알바생들은 평균적으로 월급을 받은 지 20일이면 알바비가 다 떨어진다고 답했다.

알바몬(www.albamon.com)은 최근 알바생 1078명을 대상으로 ‘알바비 보릿고개’를 주제로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를 20일 발표했다.

조사결과 알바생 84.3%가 ‘다음 월급날이 다가오기 전에 이미 알바비를 다 써버린다’고 답했다. 다음 월급날까지 쓰고 남을 정도로 알바비가 여유롭다는 응답은 15.7%에 불과했다.

전체 알바생들에게 알바비를 다 쓰는 데 걸리는 기간을 개방형으로 질문한 결과 평균 20일(소수점 이하 반올림)이 소요되는 것으로 집계됐다. 풀타임 알바생이 평균 22일, 파트타임 21일, 주말 및 단기 알바생 18일 등으로 아르바이트 근무형태에 따른 차이는 크지 않았다.

알바생들이 다음 월급날이 오기도 전에 알바비를 다 쓰는 이유(*복수응답, 이하 응답률)로는 ‘알바비 금액이 적어서(60.8%)’, 그리고 ‘식비, 교통비 등 기본 물가가 높아서(52.5%)’가 대표적이었다. 또 ‘부모님께 용돈을 받지 못한 채 알바비로만 생활해서’라는 응답도 30.8%로 적지 않았다. 이밖에도 ‘계획적인 소비를 하지 못해서(25.2%)’, ‘월세 등 주거비로 들어가는 돈이 워낙 커서(24.3%)’, ‘학원비, 교재비, 등록금 등 교육비 지출이 많아서(15.3%)’, ‘통신비 부담이 심해서(14.5%)’ 등의 응답이 이어졌다.

알바비를 모두 쓰고 난 뒤 다음 알바비를 받을 때까지 발생하는 지출은 어떻게 충당하고 있을까?라는 질문에 ‘비상금 또는 모아뒀던 돈을 사용한다’는 응답이 28.3%로 가장 많았으며, ‘다음 월급날까지 아무런 지출을 하지 않는다’는 응답도 24.1%로 높았다. 이 밖에 ‘신용카드를 사용(19.5%)’하거나, ‘부모님께 용돈을 받는다(15.0%)’, ‘가족(6.4%)’ 또는 ‘지인(4.0%)’에게 빌린다는 응답도 뒤따랐다.

반면 알바비를 여유롭게 쓴다는 소수의 알바생들은 그 비결(*복수응답 결과, 이하 응답률)로 ‘충동구매를 하지 않고 필요한 지출만 하는 소비습관(66.3%)’을 꼽았다. 또 ‘본인이 쓰는 용돈 외에 기본 생활비 지출이 없어서(39.6%)’도 중요한 이유 중 하나였다. ‘충분히 여유로운 알바비 금액(23.7%)’과 ‘지출 항목이나 예산을 미리 정리하는 계획적인 습관(21.9%)’, ‘부모님이 주시는 용돈이 있어서(21.3%)’, ‘가계부앱, 용돈기입장 등을 이용한 수입지출 관리(16.6%)’ 등의 응답도 있었다.

한편 알바생들이 알바비를 받아 가장 많은 비용을 지출하는 항목(*복수응답, 이하 응답률)은 식비(53.1%)였다. 2위는 교통비(39.2%)가 차지한 가운데 통신비(38.3%), 용돈(32.5%), 주거비(28.9%), 문화생활비(13.8%) 등의 응답이 이어졌다.

만약 알바비를 원하는대로 온전히 쓸 수 있다면 알바생들이 가장 하고 싶어하는 일은 바로 ‘해외여행’이었다. 알바몬이 던진 질문에 알바생 절반에 이르는 53.2%가 원하는대로 알바비를 쓸 수 있다면 ‘해외여행을 할 것’이라 답했다. ‘취향 저격 쇼핑하기(39.6%)’, ‘부모님께 용돈•선물 드리기(35.2%)’도 30%를 훌쩍 웃도는 높은 응답률로 2, 3위를 차지했다. 이밖에 ‘저축(28.0%)’, ‘뮤지컬 관람 등 문화생활(21.6%)’, ‘스파, 마사지, 네일아트 등 나를 위한 투자(18.1%)’, ‘신나게 먹고 놀기(15.2%)’, ‘창업 자금, 재테크 등 미래를 위한 투자(15.1%)’ 등 소박하고 다양한 희망사항이 이어져 눈길을 끌었다.

경제 주요기사
제주관광공사 4년 연속 고객만족도 1위 제주 하늘 안전 위협 불법비행 드론 속출
도서·구도심 지역 고령화 '초고속' 돼지고기 도매가격 예년보다 낮다
소비심리 회복… 건설 부진 속 관광도 둔화 물가인상 줄줄이… 서민은 부담백배
JTO 일본서 제주 의료상품 홍보 내가 만드는 제주 관광 기념품
제주, 온실가스 배출 증가율 전국 최고 대학생농촌사랑봉사단 '농활' 전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