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예래·대륜 하수관로 2021년까지 정비
상하수도본부 올해 2단계 정비사업 착수
표성준 기자 sjpyo@ihalla.com
입력 : 2019. 04.21. 11:14:2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특별자치도 상하수도본부(본부장 고윤권)는 오는 2021년까지 예래·대륜 하수관로 전체 준공을 목표로 2단계 정비사업을 본격 추진키로 했다고 21일 밝혔다.

 올해부터 추진하는 2단계 예래·대륜 하수관로 정비사업에는 총 191억원을 투자해 6개 마을의 하수관로 15㎞와 배수설비 2150가구를 정비할 계획이다.

 지역별로는 용흥동 지역에 21억원을 투자해 하수관로 3.2㎞와 배수설비 160가구를 정비하고, 신시가지 지역은 26억원을 투자해 배수설비 614가구, 법환동 지역은 65억원을 투자해 하수관로 5.4㎞와 배수설비 625가구를 정비한다. 또한 서호동 지역은 73억원을 투자해 하수관로 6.4㎞와 배수설비 655가구, 대륜동 및 호근동에는 6억원을 투자해 배수설비 96가구를 정비할 예정이다.

 지난해 준공된 1단계 예래·대륜 하수관로 정비사업은 서귀포시 13개 마을에 총 350억원을 투자해 하수관로 34㎞, 배수설비 3300개소를 정비했다. 상하수도본부는 예래·대륜 하수관로 정비사업이 모두 마무리되면 분류식 하수관로 설치로 정화조를 청소하는 번거로움과 청소비용 부담이 줄어들고, 특히 신축 건물의 경우 정화조 설치비용(약 100만 원 가량)에 따른 비용부담이 경감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고윤권 본부장은 "하수처리와 관련한 기반시설 확충을 통해 지하수 오염방지와 생활환경 개선 및 지역건설경기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한다"고 말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 '찾아가는 감정평가사 현장상담제' 운영 제주도, 전국 최초 의견제출 기간 중 '찾아가는 현…
지역주택조합 모집 주의 당부 제주도 '제로페이' 이용 활성화
환태평양공원 도시 회원, 제주포럼서 만난다 '비정규직 설움' 근로환경 열악 여전
표류하던 제주 바이오산업 진흥계획 '재추진' 제2공항 반영과제 공청회 반대측 점거로 '파행'
국가인권위원회 제주출장소 들어선다 "평균소득 4863만원에 부채는 7458만원"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