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제주녹색환경지원센터, 악취검사기관으로 지정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19. 04.21. 13:48:0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대학교 내 제주녹색환경지원센터 부속 악취관리센터가 국립환경과학원으로부터 최근 악취검사기관 제48호 지정됐다. 이에 따라 그동안 타지역 업체에 의뢰했던 악취분석이 도내에서 자체 처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21일 제주대에 따르면 제주녹색환경지원센터는 제주도와 제주대의 주관 기관으로 운영 중이며 지난해 9월 개소했다.

센터는 지난해 4분기(9~12월)부터 악취관리지역으로 지정된 도내 59개소 양돈농가에 대해 실태조사 및 양돈농가 시설 개선을 위한 전문 컨설팅 등을 진행하고 있다. 그 결과, 전년 동기대비 약 50%의 악취 저감효과를 거두고 있다. 지난해 1분기(1~3월) 도내 악취초과율은 35.3%에서 올해 같은 기간 16.5%로 대폭 줄었다.

조은일(제주대 환경공학과 교수) 센터장은 "이번 검사기관으로 지정됨에 따라 신속하고 정밀한 악취분석이 이뤄져 악취 민원 업무의 불편 해소 및 예산 절감 등의 성과가 기대된다"라고 밝혔다.

사회 주요기사
제주도 공보관·언론비서관 공무원직 상실 위기 제주시 애월읍 음식점 화재
"명상과 치유의 공간, 사려니숲길로 초대합니다" 무더운 제주에 이틀연속 오존주의보 발령
"시설관리공단 설립 계획 즉각 철회하라" "심의위원 허위 기재한 국토부 사과하라"
제주시 무수천사거리서 9중 추돌사고… 11명 경상 "지역뉴스 배제하는 네이버 각성하라"
동부소방서 '우리집 피난안내도' 작품 공모전 제주 종교적 병역거부자 8명 항소심 '무죄'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