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2019년 제주마늘 수매가 ㎏당 3천원
지난해 수매가-사전계약가와 동일
올해 생산 물량 3만1653톤 예상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19. 05.14. 15:22:2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올해 제주산 마늘 수매가격이 지난해와 동일한 ㎏당 3000원으로 결정됐다.

 마늘제주협의회(회장 이창철 대정농협조합장)는 14일 농협 제주지역본부 회의실에서 임시총회를 열고 2019년산 마늘 수매단가를 ㎏당(상품기준) 3000원으로 결정했다.

 이날 확정된 가격은 지난해 11월 결정한 사전 계약가격과 같다.

 2019년산 마늘의 농협 계약물량은 7980t이며, 계약농가는 1808농가이다. 계약재배물량은 9696t이었던 2018년산에 비해 17.7% 감소한 수준이다. 또 제주 전체 마늘 생산물량은 3만1653t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날 결정된 마늘수매가는 다른 지방의 생산량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면서 사전계약단가 수준에서 결정될 것이라는 관측이 맞아떨어진 셈이다. 특히 인상에 따른 조합의 경영 어려움과 인하에 대한 농가의 불만 등을 적절히 감안해 결정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경제 주요기사
"건설·음식숙박업 중심 자금사정 빠르게 악화" 제주-중국 경제·관광 협력포럼 25일 열린다
여성장애인 '일자리 이을락(樂)' 강사로 선다 여름 휴가예정지 10명중 1명 '제주' 선택
제주관광공사 '8월의 제주관광 10선' 선정 공심채·한살림제주
제주 부동산소비심리지수 위축 여전 제주 의료웰니스 亞시장 다변화 '시동'
제주항공, 제주~태국 직항편 19일 신규 취항 태풍 다나스 영향 제주공항 이틀째 운항 차질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