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서귀포시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신규지정 행정예고
서귀포시 상습침수지역 서성로
이달 28일까지 주민의견 수렴
이태윤 기자 lty9456@ihalla.com
입력 : 2019. 05.14. 15:23:1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서귀포시는 표선면 성읍리에서 성산읍 수산리를 연결하는 서성로 일원에 대해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지정을 위한 행정예고를 실시하고 있다고 14일 밝혔다.

 서귀포시에 따르면 서성로 지구는 표선면 성읍리에서 성산읍 난산리를 거쳐 수산리를 연결하는 연장 8.7㎞, 면적 59만9834㎡ 구간으로,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로 지정하기 위해 재해전문가 현장점검과 중앙부처 협의결과 일부 보완지정 의견으로 통보 받았다.

 이에 따라 시는 자연재해대책법 및 행정절차법에 따라 이달 28일까지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지정에 따른 행정예고를 시행, 주민의견을 수렴하고 있다.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는 풍수해 등의 영향에 의하여 재해가 발생했거나 우려가 있는 지역을 체계적으로 정비관리해 자연재해를 사전 예방하기 위해 지정된다.

 행정예고 기간중 의견이 있는 개인, 단체 또는 기관에서는 시청홈페이지(시정소식)에서 의견서를 다운받아 서귀포시 안전총괄과로 우편 또는 팩스(760-3149)로 제출하면 된다.

 한편 서성로 지구는 2007년 9월 태풍 '나리'에 의해 농경지 및 도로 등 9.1㏊가 침수됐었고, 2012년 8월 태풍 '볼라벤' 당시에는 9㏊의 농경지와 주택 2동이 침수된 바 있다. 또한 2018년 4월과 9월에는 농경지 침수와 더불어 승마장 영업피해 등 피해가 발생하기도 했다.

서귀포시 주요기사
폭우 쏟아진 남원읍 해안가엔 '쓰레기산' 6월 1일 월드컵경기장 광장서 환경나눔장터
안덕면 화순~상수도간 도로공사 완료 "제주 해녀문화 전승 앞장설게요"
청소년 진로멘토단 학교에 떴다 산악인 故 오희준 12주기 추모식 열려
공공요금 3개월 이상 체납가구만 3300여가구 제37회 제주유채꽃축제 평가보고회... 관람객 만족…
"실업 축구 최강팀 가리자" 서호동 '생목골내' 침수피해 해소되나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가수 현아 섹시美 래쉬가드 화보
  • '단, 하나의 사랑' 최수진 화보
  • '클레오' 채은정 비키니
  • 섹시미 집중 클레오 채은정
  • 국제브랜드 전시회 참가한 장쥔닝
  • [포토] 브라질 패션주간
  • 레바논 란제리 패션쇼
  • 마드리드-벤츠패션쇼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