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대학생농촌사랑봉사단 '농활' 전개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19. 05.19. 12:29:1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농협(본부장 변대근)과 (사)농촌사랑운동본부제주지부가 공동으로 운영하고 있는 '대학생농촌사랑봉사단'이 지난 17일 제주대학교에서 봉사단 참여 대학생과 학교·제주특별자치도·농협 관계자 등 8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발대식을 갖고 2019년도 활동에 본격 돌입했다.

 이날 발대식을 시작으로 제주지역 최대 농번기인 마늘 수확철 대학별 자매결연 마을을 찾아 2박3일 일정으로 17일부터 19일까지 마늘수확 농촌일손돕기에 나섰다.

 앞으로 대학생들은 농번기 일손돕기 뿐만 아니라 깨끗한 농촌만들기, 독거노인 말벗해 드리기, 마을행사 시 공연활동 등 농촌마을을 주기적으로 찾아가 농촌마을에서 다양한 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다.

 제주농협은 농촌봉사활동에 참여하는 학생들에게 단체이동에 필요한 교통편의와 식사제공, 상해보험가입 등을 지원하고 있으며, 우수활동 학생회의 자치활동에 대한 추가지원도 할 계획이다.

 봉사단은 2017년 5월 18일 첫 출범했으며 농촌 고령화로 영농인력 부족 등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촌마을과 자매결연을 체결하고 지속적인 교류를 통해 농촌 활력화를 도모하기 위해 결성됐다. 특히 2018년 주요 활동사항으로는 마늘수확철 농촌 일손돕기와 폐자재 수거, 마을 나무 심기 등 환경정화 활동을 전개했다. 더불어 대학생들의 재능을 활용해 마을벽화 그리기 및 마을로고 만들기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전개해 농촌인력난 해소와 농촌마을 활력화로 지역사회에서 호평을 받았다.

 자매결연 농촌마을에서도 봉사활동에 참여하는 학생들에게 마을회관·복지회관 등을 숙박 장소로 제공하는 등 편의를 제공하는 등 상호협력을 통해 관계를 돈독히 하고 있다.

 변대근 본부장은 발대식에서 "농촌지역에 젊은 농부가 부족한 현실에서 대학생농촌사랑봉사단이 농촌으로 찾아가 다양한 봉사활동을 통해 농촌에 활기를 불어넣어 농촌에 큰 힘이 되고 있다"며 "대학생들도 농업·농촌을 이해하는 좋은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경제 주요기사
제주농협, 소상공인 지원 신용보증재단에 3억 출연 제주삼다수와 카카오프렌즈가 시원하게 만났다
타지역 렌터카 제주 불법 유입 의혹 조사 착수 마늘과 양파 이어 맥주보리도 처리난
6월말 장마 시작 농작물 병충해 방제 '비상' 지난달 제주공항 이용객 국제선 호조로 소폭 증가
제주감귤 '귤로장생' 온라인 판매 고공행진 1500만 관광시대 맞아 미래전략 모색
고수온·적조주의보 7월 중·하순 발령 예상 제주상의, 기업 중국 진출지원 설명·상담회 개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