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부부의 날 가장 바라는 것? 男 혼자만의 시간, 女 현금 '선호'
조상윤 기자 sycho@ihalla.com
입력 : 2019. 05.21. 10:20:3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부부의 날 배우자에게 가장 바라는 것으로 서로를 향한 격려가, 그 외에는 여행,현금,스킨십,명품,외식 등이 다양하게 꼽혔다.

취업포털 인크루트가 운영하는 바로면접 알바앱 알바콜은 오늘(21일) 부부의 날을 맞아 실시한 설문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5월 21일이 부부의 날인지 알고 있었는지 묻자 전체 응답자의 39%는 ‘그렇다’(알고 있었다)를, 나머지 61%는 ‘아니오’(모르고 있었다)를 각각 선택했다. 그 중 기혼자는 63%가 ‘알고 있다’고 응답했는데, 이는 알고 있다고 답한 미혼자(35%)의 두 배 가량 높았다. 기혼자 3명중 2명은 이미 부부의 날에 대해 알고 있었다는 것인데, 그렇다면 이날 배우자에게 기대하는 것은 무엇일까.

1위는 ‘감사인사,격려’(26%)가, 그 다음으로는 ‘특별히 없다’(20%)가 각각 많은 지지를 받았다. 기혼자의 절반 가량이 부부의 날 특별한 선물 보다는 서로에게 격려와 감사의 ‘표현’, 따뜻한 말 한 마디 건네 받기를 희망하고 있던 것이다.

3위부터는 ‘여행’(9%), ‘혼자만의 시간’(8%), ‘현금’ㆍ’꽃’(각 7%), ‘평소 받고 싶었던 선물’ㆍ‘스킨십’(각6%) 등이 이어졌고 끝으로 ‘집안일,육아해결’ㆍ‘명품’(각 4%)이 꼽혔다. 기타 답변 중에는 ‘외식’이 많았다.

한편 성별 교차 분석 결과 닮은 듯 다른 선호도가 확인됐다. 남녀 기혼자 각각 1,2위에는 앞서 전체 순위와 동일한 ‘격려’와 ‘특별히 없다’를 선택했지만, 선택비율 및 3위부터의 순위에 차이를 보였기 때문이다. 먼저 ‘격려’를 꼽은 남녀비율은 각 31% 대 23%로 남성비율이 높았고, ‘특별히 없다’역시 마찬가지로 남녀 각각 26%, 17%로 남성의 선호도가 높았다. 1,2위를 선택한 비율을 더하면 남성이 57%, 여성이 41%로 나타났는데, 부부의 날 기대하는 항목에 대해 여성 기혼자에 비해 남성 기혼자가 덜 구체적이었다고 짐작해 볼 수 있다고 알바콜은 설명했다.

그렇다면 3위부터의 남녀 순위는 어떻게 달랐을까. 먼저, 여자 기혼자의 경우 ‘여행’(11%)을, 이어서 ‘현금’(9%)과 ‘꽃’(8%)을 각각 받고 싶어 했다. 남자의 경우 3위에는 ‘혼자만의 시간’(9%)을 꼽았고, 다음으로는 여성과 마찬가지로 ‘여행’(8%)을, 그리고 공동 5위에는 ‘스킨십’ 및 ‘평소 받고 싶었던 선물’(각 7%) 순으로 선택했다. 5위권내 남녀 순위 중 여집합을 기준으로 보면, 부부의 날 남성 기혼자는 ‘혼자만의 시간’을, 반면 여성 기혼자는 ‘현금’과 ‘꽃’을 각각 배우자에게 기대하고 있음이 확인된다.

이번 설문조사는 지난 13일부터 17일까지 알바콜 회원 1419명이 참여했고 그 가운데 기혼 회원 216명의 응답을 참고했다. 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는 ±2.6%이다.

사회 주요기사
서귀포서 상가 안으로 승용차 돌진…운전자 부상 "갈등·분열 뒤로하고 제2공항 착공해야"
중국인 불법체류자 고용한 농업인 집행유예 민주노총 제주, 차별철폐 대행진 주간 선포
절·상대보전지역내 위법행위 무더기 적발 비자림로 확장사업 철회하고 복원계획 수립하라
무사증 중국인 도외 나가려다 덜미 우체국 통폐합·시간제우체국 보류 결정
전 동거녀에 돈 요구 60대 구속영장 바다 오염시킨 폐윤활유통, 용기실명제로 적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