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제주지방 올해 장마 26일쯤 시작
평년보다 1주일 정도 늦어.. 기압골 위치따라 유동적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19. 06.19. 17:36:1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19일 장마전선은 동중국해상에서 일본 남쪽해상까지 동서로 위치(북위 30도 부근)하면서 남하와 북상을 반복하며, 일본 남부에 영향을 주고 있다.

올해 장마가 평년(1981~2010)보다 1주일 정도 늦은 6월 말부터 시작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19일 제주도와 남해안에는 이달 26∼27일 중국 남부에서 발생한 저기압이 남해상을 통과하면서 제주도 남쪽 먼바다에 있는 장마전선의 영향을 받아 첫 장맛비가 내릴 것으로 전망된다고 밝혔다.

하지만 저기압이 동쪽으로 빠져나간 뒤 장마전선이 다시 제주도 남쪽 먼바다로 내려가면서 남부지방과 중부지방의 장마는 7월초 본격적으로 시작할 것으로 기상청은 내다봤다.

우리나라 평년 장마 시작일은 제주도 6월 19∼20일, 남부지방 23일, 중부지방 24∼25일로, 올해 장마 시작일은 평년보다 약 1주일 늦는 셈이다.

현재 장마전선은 동중국해 상에서 일본 남쪽 해상까지 북위 30도 부근에서 일본 남부에 영향을 주고 있다.

기상청은 이달 초반부터 최근까지 베링해 부근 약 5km 상공에 기압능이 발달하고 우리나라 부근에는 상층 기압골이 위치해 상층의 차고 건조한 공기가 우리나라로 자주 유입돼 장마전선의 북상을 저지하면서 장마가 늦어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기상청은 "26∼27일 장마전선 북상 정도는 저기압 위치와 필리핀 부근 해상에서 발생할 가능성이 있는 열대저압부에 따라 매우 유동적"이라고 밝혔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5호 태풍 '다나스' 북상..제주 영향 미지수 올해 상반기 알바시급 1위 세종시.. 제주는 몇위?
제주지방 내일부터 장맛비 쏟아진다 '의붓아들 의문사' 고유정·현 남편 19일 대질조사
사건사고 얼룩 성수기 제주 숙박업계 '울상' 제주자치경찰, 추자도 건축폐기물 불법투기 업체 …
제주도 1호 골프장 제주CC 공매 진행 비플라이소프트, AI 유망기업 '유비원' 인수
제주지방 17일부터 다시 장맛비 9월부터 포항∼제주 항공편 재취항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싱크로나이지드 수영의 아름다움
  • 모델 정혜율 화보집 출간
  • 피트니스 모델 정유승 '맥스큐' 화보
  • 모델 정유승 마이애미 사진 공개
  • '클레오' 채은정 비키니 SNS 공개
  • 피트니스 모델 정유승 비키니 공개
  • 모델 정유나 맥심화보 공개
  • 신수지 수영복 패션 공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