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제주 정연회 해정 박태준 선생 추모 서전
6월 22~27일 문예회관 1전시실… 유작도 4점 나와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06.19. 18:03:4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부현일 출품작. 김창흡의 시 '매(梅)'(왼쪽)와 논어 구절 중 '노이불원(勞而不怨)’.

행·초서의 대가로 불리는 제주출신 해정 박태준 선생(1926~2001) 추모 서전이 이달 22~27일 문예회관 1전시실에서 열린다.

올해로 18회째인 이번 추모 서전에는 해정 선생 유작 4점을 비롯 정연회 회원 작품 35점, 초대작가 작품 32점 모두 합쳐 71점이 전시된다.

국전운영위원장, 심사위원장 등을 지낸 해정의 가르침을 받아온 정연회(회장 부현일)는 선생의 기일인 6월 25일에 맞춰 매년 고인의 서예세계를 기리기 위한 작품전을 열어오고 있다. 개막 행사는 첫날 오후 3시에 열린다. 문의 064)710-7661.

문화 주요기사
제주 공공도서관 단계적 개방 일정 늦추나 제주문화예술재단 이사 특정 단체 쏠림 심화
제주 장영주씨 돌하르방 스토리텔링 전자책 "왜 제주 자연을 그리는지 끊임없이 묻습니다"
지도 들고 제주책방 55곳 찾아 떠나요 서귀포 무병장수의 별 해설사 5기 30명 배출
제주 지역 사찰서 첫 윤달 사월초파일 봉축법… 김창열미술관, 사전예약제로 재개관
미뤄진 제주비엔날레 내년 개최로 '가닥' 제10대 제주문화예술재단 이사장에 이승택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