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옛 탐라대에 국내외 체육단과대학 유치하자"
20일 제주도의회 1차 정례회 폐회식 5분발언서
박호형 의원, 스포츠관광산업 연계 필요 강조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19. 06.20. 15:49:55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박호형 의원.

옛 탐라대학교 부지 활용방안으로 스포츠 관광산업과 연계할 수 있는 국내외 체육단과대학 유치 필요성이 제안됐다.

 박호형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의원(더불어민주당, 제주시 일도2동갑)은 20일 열린 제373회 제주도의회 제1차 정례회 폐회식에서 5분 발언을 통해 옛 탐라대의 활용방안으로 지역 활성화와 접목된 대학 유치 필요성을 강조했다.

 박 의원은 "제주도정은 서귀포시민들의 숙원사업을 위해 2018년 외국대학 유치 추진계획을 수립했고, 세계 100위권 외국대학교 총장들에게 이메일 발송은 물론 외국대학 순회 방문 하는 등 다각도의 노력으로 몇 개의 대학들과 협의가 가시화되고 있는데 다행히 유치 진행 중인 학교들은 특히 영화, 실용음악 등 예능을 중심으로 한 특성화 대학들이 관심을 보이고 있다고 한다"며 "그 외에 스포츠 재활분야 특성대학을 제시하는 학교도 있어 매우 고무적이 아닐 수 없다"고 말했다. 이어 "이럴 때 일수록 단순히 시설물을 채우기 위한 성급함보다는 어떤 분야로 접근되었을 때 지역 이익과 활성화로 이어질지를 판단하는 행보가 필요해 보인다"며 "대학이 지역 경제와 연계시켜 거점의 역할을 할 수 있는 분야로 유치되도록 큰 그림이 있어야 할 것"이라고 역설했다.

 특히 박 의원은 현재 서귀포시가 자연경관 관람 외에 스포츠 인프라를 활용한 전지훈련 유치로 연간 1600억원 이상의 경제적효과를 보고 있고, 2015년 '서귀포 휴양·예술특구'로 지정받아 체육인프라시설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특례를 둔 점, 제주 유나이티드 FC 프로축구단 연고를 들며 스포츠메카로서의 위상을 강조했다.

 박 의원은 "이런 특성과 맞물려 스포츠를 중심으로 한 대학도 유치한다면 선수촌의 기능, 과학적 스포츠재활의 기능 등 체육거점으로서 정립과 스포츠기반 재조성을 유도해 더 많은 부가가치를 창출할 수 있을 것"이라며 "이런 지역적 특성을 감안하고, 스포츠 관광산업으로 연계를 생각한다면 외국만 처다 볼 것이 아니라 국내외를 포함한 체육 단과대학 유치, 분교 유치까지 도전해 보는 다각도 적인 안목도 필요해 보인다"고 제안했다.

 아울러 박 의원은 "일부 국내대학은 체육 단과대학을 제주에 옮기는 것에 긍정적이라는 얘기도 들었다"며 "이런 분위기에 힘입어 서귀포시의 스포츠와 연계한 적극적 대학유치로 지역경제를 견인할 수 있도록 전략적 추진을 요청한다"며 발언을 마무리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특별재난지역 선포기준에 농·수산물 포함시켜야" 제주시, 9월 정기분 재산세 683억원 징수
제주시, 읍면동 찾아가는 청렴·직무교육 운영 "전국평균 2배 넘는 제주 농가부채 대책 마련하라"
제주대병원, 선수납 예약진료비 2억3천만원 미반환 오영훈 '특별재난지역 선포기준' 변경촉구 결의안 …
수급 불안정·가격하락 근본대책 될까… 원희룡 지사 "국가 차원의 해상운송비 지원 필요"
제주 성평등정책관 추진체계 변화 1년, 성과는? 제주여행지킴이 운영 서비스 오늘 부터 본격 실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