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검찰 고유정 '전남편 시신' 없이 1일 기소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9. 06.27. 11:37:4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전 남편 살해 피의자 고유정.

전 남편 살해 피의자 고유정.

제주에서 전 남편을 살해하고 시신을 훼손해 여러 곳에 유기한 고유정(36·여)이 7월 1일 재판에 넘겨진다.

 제주지방검찰청은 고씨를 살인 및 사체 유기·손괴 등의 혐의로 다음달 1일 기소할 예정이라고 27일 밝혔다. 7월 1일은 지난 12일 구속 송치된 고씨의 구속 만료일이다.

 고씨는 지난달 25일 제주시 조천읍 소재 펜션에서 자신의 전 남편인 강모(36)씨를 살해하고 시신을 훼손, 같은달 31일까지 바다와 가족 소유의 김포시 아파트 등에 유기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초 제주지검은 고씨를 이달 28일 기소하려 했지만 증거기록 및 공소사실 구체화 작업에 시간이 걸려 재판에 넘길 시기를 구속 만료일인 7월 1일로 잡았다.

 아울러 제주지검은 고유정의 현 남편인 A(37)씨가 지난 3월 2일 충북 청주시 자택에서 숨진 아들(6)의 죽음에 고씨가 관련됐다는 고소장에 대해서는 청주지검에 사건 이첩을 고려하고 있다,

 검찰 관계자는 "시신은 발견되지 않았지만 고씨가 살인 및 사체 훼손을 인정했기 때문에 기소에는 무리가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

사회 주요기사
제주한라병원 권역외상센터 개소 전 최종 점검 제주 비양도 도항선 새국면… 행정선 카드 초…
제주지방 설 연휴기간 내내 비 "유나의 고향 제주에 동백나무를 심습니다"
"신세계 면세점 사업자는 사업계획 철회하라" 제주해경 추자도 70대 환자 긴급 이송
잇따라 할머니 친 운전자 2명 벌금형 대정읍서 80대 낚시객 바다에 빠져 숨져
제주 22일부터 많은 비 최대 120㎜ 이사철 앞둬 가스안전사고 주의보 발령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
  • 2020 경자년 기념메달 출시
  • 갈라쇼 펼치는 손연재
  • 중동 사해의 평화로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