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식당 화재 신속 대처 큰 불 막은 의용소방대원
대신의용소방대 현용주씨 지난 22일 화재 초기 진화 '화제'
이태윤 기자 lty9456@ihalla.com
입력 : 2019. 06.27. 12:09:2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서귀포소방서는 음식점에서 불이나, 자칫 큰 피해로 이어질 수 있었던 상황을 의용소방대원의 신속한 대처로 막을 수 있었다고 27일 밝혔다.

 서귀포소방서에 따르면 지난 22일 오전 10시40분쯤 서귀포시 서귀동 소재 일반음식점에서 화재가 발생했고, 인근에서 불이난 것을 목격한 대신의용소방대 소속 현용주(45)씨는 신속하게 소화기를 이용해 초기 진화에 나섰다.

 당시 화재는 음식점 내 튀김기 식용유가 발화한 상황으로 초기 진화에 실패할 경우 연소가 확대돼 자칫 큰 재산피해로 이어질 수 있었던 상황이었지만, 현씨의 신속한 대처로 큰 피해를 막을 수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현씨는 "6년차 의용소방대원으로 활동하고 있으며, 평소 화재진압 및 인명구조훈련에 적극적인 자세로 임해 이번 화재를 막을 수 있었다"면서 "앞으로도 지역의 안전지킴이 의용소방대라는 사명감으로 지역주민 안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사회 주요기사
제주시 해녀 절반 이상은 70대 이상 '고령화' '청소년 성착취물 제작 유포' 배준환 무기징역 …
"국토부, 제2공항 예산 473억원 반납하라" 제주 해안서 상괭이 사체 또 발견
제주지역 병사 내년부터 항공료 걱정 던다 [1보] '성착취물 제작 유포' 배준환 무기징역 구…
"제2공항 도민여론조사, 성산읍 주민에 가중치 … '화재 오인신고' 드림타워 항공장애표시등 교…
만취 상태서 5m 운전 50대 2천만원 '벌금 폭탄' "비자림로 쇠똥구리 안산다? 거짓말"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전남 해남에서도 보이는 한라산
  • 중국 무인 달 탐사선 창어5호 발사
  • 드림타워 뒤로 보이는 추자도와 진도
  • 비 내리는 제주에 떠오르는 무지개
  • 동백꽃과 한라산
  • 美 캘리포니아 코로나19 확진자 100만…
  • 해리스 당선인의 다양한 표정들
  • "트럼프 유세 듣자" 길게 늘어선 지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