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도의회 "올해산 마늘 정부비축 제주 차별 시정하라"
11일 열린 제375호 임시회 본회의서 결의안 채택
"제주농업인들의 요구사항 경청해 합리적 대책 마련을"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19. 07.11. 15:29:0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도의회가 11일 속개한 제375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서 2019년산 마늘 정부수매 비축계획의 개선을 촉구하는 결의안을 채택했다.

 앞서 농수축경제위원회는 이날 본회의 전 4차 회의를 열고 촉구 결의안을 긴급 상정해 처리했다.

 결의안은 농산물의 수급균형과 농업인을 보호하기 위하여 추진되고 있는 정부의 마늘 수매비축 계획이 제주지역에 현저한 형평성 문제를 보이고 있어 이에 대한 개선을 촉구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특히 마늘 품목이 감귤, 월동 무와 함께 제주 농업의 조수입을 지탱하는 3대 작물로 마늘 농가의 어려움은 고스란히 제주 농업의 위축으로 이어지고, 지역경제에 상당한 악영향을 줄 것이라는 우려와 함께 수매비축 계획이 제주산 마늘의 특성과 여건을 배제하고 있어 제주농업인들의 요구사항을 경청해 개선해 줄 것을 촉구하고 있다.

 관련해 제주농협·마늘제주협의회 조합장 이날 제주도의회에 제주 농업인 요구사항을 전달했다.

 건의문 내용을 보면 2019년산 제주 마늘은 재배면적이 2024ha로 조사되어 전년 대비 5%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고, 초기 포전 거래가 비교적 높은 가격에 형성되어 마늘 농가들은 올해 마늘가격이 좋을 것으로 내심 기대가 컸다. 하지만 생육호조로 인해 평년보다 작황이 좋고, 전국적인 마늘 과잉 전망이 연일 매스컴에 오르내리는 와중에 제주 마늘은 수확기에 들어섰고, 거래를 약속했던 상인들의 외면에 수확 후 밭에서 갈 곳을 잃은 마늘들이 눈덩이처럼 커졌다.

 결국 판로를 찾지 못한 마늘 농가들은 농협을 찾아 갈 수밖에 없었고, 이미 8000톤을 계약 수매한 제주도 9개 농협은 올해산 마늘 처리가 어려울 것이라는 게 불 보듯 뻔한 상황에서 비계약 물량 5000톤을 받아들였다. 수매 종료 후 올해산 제주 마늘의 생산량은 3만6000톤으로 전년 대비 13%가 증가한 것으로 예상되고, 이 중 제주농협이 보유한 물량이 1만3000톤으로 제주 마늘 전체의 36% 수준이다.

 이들은 "일찌감치 심각성을 인지한 제주 농협은 5월말부터 도청, 농식품부, 국회를 찾아다니며, 남도종 마늘을 포함한 정부수매 확대 실시를 촉구해 7월 5일 정부의 마늘 수매비축 계획을 이끌어 냈다"며 "그러나 정부의 마늘 수매비축 계획에는 남도종이 포함됐지만 농협이 수매한 마늘 제외, 저온창고에 보관된 마늘 제외 등으로 실제 제주 마늘이 대상에서 빠져있으며, 수매규격 5cm 이상 수매가격 2300원으로 남도종 마늘에 불리하게 결정됐다"고 밝혔다.

 이에 이들은 제주 남도종 마늘이 수확되고 저온창고에 들어간 이후에야 남도종 마늘에 대한 정부 비축수매가 결정된 점을 감안해 농협이 보유한 비계약물량 마늘을 수매대상에 포함하고, 특히 저온창고에 보관 중인 마늘은 차량 단위 또는 창고 단위 수매가 가능하도록 해줄 것을 요청했다.

 또 같은 난지형 마늘이지만 남도종과 대서종은 품종 차이가 있고 주로 남도종은 양념용, 대서종은 외식용으로 용도가 다른 점을 감안해 남도종 규격을 4.5cm 이상, 수매단가는 2700원으로 개선해줄 것을 요구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거문오름트레킹 21일부터 프로그램 정상 운영 태풍 '다나스' 제주 통과 … 침수피해 등 93건 접수
제주도내 양돈장 40% 악취관리지역 지정 한라생태숲 22일부터 여름생태학교 선착순 접수
JDC, 운영사업본부장에 최영락씨 임명 제주도 '비상2단계' 발령…주택침수·도로파손 잇따…
문 대통령 만난 여야 5당 대표 "일본, 수출제한 조치… 제주 화북준공업지역 이전계획 '흐지부지'
제주서 故 노회찬 의원 추모 분향소 JDC, 신화역사공원 J지구 '놀이공원→공원' 변경 추…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