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 제2공항 환경영향평가 설명회 '파행'
국토부, 반대 측 저지로 열지도 못한 채 발길 돌려
반대 측의 입장표명 요구에는 '묵묵부답'
이태윤 기자 lty9456@ihalla.com
입력 : 2019. 07.11. 17:09:3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국토부 관계자들이 설명회를 포기하고 차량으로 이동하는 과정에서 제2공항 반대 측은 차량 이동을 저지하면서 한때 마찰을 빚기도 했다. 이태윤기자

제주 제2공항 전략환경영향평가서 초안에 대한 주민설명회가 반대 주민과 시민사회단체 등의 저지로 무산됐다.

 국토교통부는 11일 오후 서귀포시 성산읍 성산국민체육센터에서 '제주 제2공항 건설사업 전략환경영향평가서(초안) 주민설명회'를 개최할 예정이었다.

 그러나 국토교통부는 제주 제2공항을 반대하는 주민과 시민사회단체 등의 저지로 설명회를 시작도 못한 채 철수했다.

 반대 측은 설명회 시작 전부터 성산국민체육센터 내 단상을 점거했다. 이어 설명회 시작 10분전 국토부 관계자가 체육센터로 들어오자 마이크를 빼앗았고 결국 국토부 측은 발길을 돌렸다.

국토부 관계자가 설명회를 열지 못하고 차량으로 발길을 돌리고 있다. 이상국기자

아울러 국토부 관계자들이 설명회를 포기하고 차량으로 이동하는 과정에서 제2공항 반대 측은 차량 이동을 저지하면서 한때 마찰을 빚기도 했다.

 이날 제2공항 반대 측은 "국토부가 일방적으로 보고회를 계획해 절차적 정당성을 훼손했다"며 "국토부는 거짓, 부실 전략환경영향평가를 중단하고 제2공항 기본계획을 즉각 철회하라"고 촉구했다.

 한편, 국토부와 제주도는 이번 설명회를 마지막으로 제2공항 기본계획 고시를 위한 보고회 등이 마무리됐다고 보고 공람 기간 등을 거쳐 이르면 9월 말, 늦어도 10월 초에 기본계획을 고시할 계획이다.

반대측이 국토부 관계자 등이 탑승한 차량을 막고 입장표명을 요구하고 있다. 이상국기자



정치/행정 주요기사
봉개매립장 쓰레기 반입 전면 차단 [월드뉴스]"한·일갈등 중재자로 중국 나설 수도"
오영훈 의원 "구직자 SNS 활동, 채용에 영향주면 안… 제주삼다수와 함께하는 '제주 물아카데미' 개막
제주도 쓰레기 처리 근본대책 없이 땜질 처방 남발 차고지증명제 '누더기'… 제도 손질 추진
제주도, 도민대상 평생교육 '화목한 인문학 코스' … 2019년 하반기 지방감사 아카데미 개최
"극조생감귤 부패과 줄이기 지금부터" 제주도 LPG 1t 화물차 구매 보조금 첫 지원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