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오피니언
[열린마당]농업에 사회적 가치를 입히다
김도영 수습 기자 doyoung@ihalla.com
입력 : 2019. 07.17.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최근 사회적 농업이 화두다. 사회적 농업이란 농업활동을 통해 사회적으로 취약한 계층과 농업기반이 없는 청년 등에게 재활, 농촌생활 적응, 자립을 목적으로 돌봄교육, 일자리 등을 제공하여 사회통합을 유도하는농업을 말한다.

지금까지의 농업이 농산물을 생산하는데 중점을 두었다면 사회적 농업은 좀 더 넓은 의미를 담고 있다. 지역사회가 농업이 지닌 공익적 가치를 활용해 사회적 약자들의 복지 문제에 관심을 갖고 여러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사회적 농업의 목적이 있다.

1970년대 유럽에서 시작한 사회적 농업이 우리나라에 도입되어 농업농촌이 보유하고 있는 다양한 자원을 활용해 사회적 농업프로그램을 여러 방법으로 운영해보고자 시도하고 있다.

우리 농업기술원에서도 농과계 고등학생을 대상으로 사회적 농업을 접목하고자 계획하고 있다. 사실 농업이란 직업이 단시간에 습득되는 기술도 아니고 교과서대로 결과물이 나오는 것도 아니다. 그러나 자연환경에 영향을 받으면서도 노력한만큼 결과를 가져다주는 은근한 매력도 있다.

농과계 학생들에게는 다양한 경험을 가지고 있는 농업인들이 현장교사로 나서서 농업기술을 전수해주고, 교사들에게는 변화된 농업의 현주소를 알려주어 학생들의 진로 선택에 도움을 주고자 한다.

아울러 농업기술원의 전문 농촌지도사가 학교로 출강하여 현장실습 교사로서 학생들에게 도움을 주는 방향으로 전개해 나갈 것이다.

사회적 농업으로 학생들이 갑자기 농업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진로를 선택하지는 않을 것이다. 그러나 이런 활동을 통해 사회 전반적으로 농업의 공익적 기능이 알려지고 농업에 대한 인식이 좋아진다면 그 것 또한 농업이 사회적으로 가치를 부여받는 기반이 된다고 본다.

<허종민 제주도농업기술원 기술지원조정과>

오피니언 주요기사
[김성배의 현장시선] 100세 시대, 똑똑하게 국민… [열린마당] 청렴으로 시작하는 공직생활
[주간 재테크 핫 이슈] 中 한한령 해제 투자 전… [강성민의 목요담론] 중국의 사례를 통해 본 스…
[열린마당] 예산 배분 역차별 주장, 공간의 민… [열린마당] 청정 제주, 건전한 광고물부터
[김장환의 한라시론] 쓰레기처리문제 처음부터… [열린마당] ‘조상의 얼’ 제7회 조설대 경모식…
[좌정묵의 하루를 시작하며] 마취(痲醉) 권하는… [허상문의 에세이로 읽는 세상] 밤으로의 여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
  • 2020 경자년 기념메달 출시
  • 갈라쇼 펼치는 손연재
  • 중동 사해의 평화로움
  • 동굴과 비키니의 조화?
  • 정유나 "아프지 말자"
  • 모델 정유나 SNS에 '아찔' 비키니
  • 레이싱모델 서윤아 '가는 여름이 아쉬…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