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월드뉴스]인도네시아 발리 인근 규모 5.7 지진
주민·관광객 상당수 대피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7.17.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인도네시아 발리섬 인근 해상에서 16일(현지시간) 오전 8시 18분쯤 규모 5.7의 지진이 발생했다고 미국지질조사국(USGS)이 밝혔다.

진앙은 발리 누사두아에서 83㎞ 정도 남서쪽으로 떨어진 지점이며 진원의 깊이는 91.6㎞이다. 쓰나미 경보는 발령되지 않았다. 이후 규모 2.5∼3.2의 여진이 7차례 발생했다.

화산과 지진(Volcanoes&Earthquake) 앱에는 1600여명이 지진을 느꼈다고 신고 창을 눌렀다. 발리와 자바섬 동부의 주민, 관광객들은 이 앱에 "사람들이 건물 밖으로 뛰어나갔다", "큰 트럭이 집 옆을 지나가는 것처럼 벽과 지붕이 흔들렸다", "30초 정도 강한 흔들림을 느꼈다"는 등의 글을 게시했다.

한국인 관광객도 트위터에 '발리에 와서 아침을 지진으로 깨네'라는 글을 올렸고, 영사콜센터로 전화해 "무슨 일이 발생했느냐"고 묻기도 했다.

지진 발생 직후 학교와 병원, 호텔에서 대규모 대피 소동이 벌어졌다는 소식도 SNS를 통해 전해졌다.

이날 지진으로 발리의 힌두교 사원과 10여개의 초등학교 담벼락 등이 부서지고, 자바섬 동부의 주택과 이슬람사원이 파손됐으나 인명 피해가 보고되지는 않았다.

주인도네시아 한국대사관도 한국 교민과 관광객의 피해가 접수된 것은 없다고 밝혔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정치/행정 주요기사
미래통합당 제주선대위 "재난기본소득 소모적 … 장성철 "반려동물 공공화장장 건립 지원·제주…
박희수 "서부지역 축산악취 해결·소상공인 경… 고병수 "양당정치 대안될 것"
송재호 "'신남방정책 전진기지 제주'·해녀 등 … 학교급식용 친환경농산물 재배 농가 돕기 활발
'자가격리 무시' 제주 8번 확진자 접촉 2명 강제… 고용유지지원금 전 업종 최대 90% 지원
제주 8번 코로나19 확진 美고고생 접촉 25명 확… 제주 7번째 확진자 추가 동선·접촉자 없어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