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직원 수당 빼돌린 제주 복지시설 원장 기소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9. 07.18. 13:00:1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노숙인 복지시설의 원장이 직원들의 수당을 빼돌린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제주지방검찰청은 업무상 횡령 혐의로 도내 모 사회복지법인 A시설의 대표 김모(68)씨를 불구속 기소했다고 18일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김씨는 2010년부터 2012년 12월까지 직원 7명에게 허위 연장근로수당을 신청하도록 지시해 총 64차례에 걸쳐 1270만원을 빼돌린 혐의를 받고 있다. 1270만원은 개인적 용도와 A시설 운영비로 사용한 것으로 나타났다.

 김씨는 A시설 현관문을 막아 입소자들이 밖으로 나가지 못하도록 한 혐의(감금)와 2016년 10월부터 2018년 1월 사이 입소자 2명에게 감귤농장에서 일을 시켜 임금을 지급하지 않은 혐의(강요)도 받았지만 '혐의 없음'으로 처리됐다. 현관문을 잠궜지만 입소자가 원할 경우 열어줬고, 감귤농장 노동은 당사자들이 자발적으로 원한 사실이 확인됐기 떄문이다.

사회 주요기사
"해군기지 반대 글 삭제 정당 판결 모순" 제주지역 올해 첫 온열환자 발생 건강관리 '주…
[단독]브루셀라 청정지역 제주 의심 소 발견 '… 제주서 외국인 폭행해 시력 잃게 한 50대 실형
제주서 괭생이모자반 피해 운항하던 어선 전복 4·3에 아버지 잃은 소년, 남은 가족 살리려 전…
"남방큰돌고래 서식처를 해양보호구역으로 지… "제주 제2공항 건설계획 하루빨리 철회하라"
10년간 제주 여름장마 평균 6월20일 시작 서귀포시 예래천 액비 유출…골프장 관리자 입…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