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태풍 물러간 제주공항 "오후부터 정상 운항"
대한항공 특별기 2대 추가 투입…결항승객 몰려 공항 혼잡할 듯
뉴미디어부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7.20. 12:36:2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가 태풍 다나스의 영향권에서 벗어난 20일 오전 많은 승객이 제주를 떠나는 새로 항공권을 구하거나 교체하려고 대기하면서 제주공항 3층 출발 탑승동이 북적이고 있다.

제주가 태풍 '다나스'의 영향에서 벗어나면서 제주공항 항공기 운항이 차츰 정상화하고 있다.

한국공항공사 제주지역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 38분께 청주에서 출발한 이스타 ZE701편이 제주공항에 착륙한 것을 시작으로 일부 항공편이 정상 운항에 들어갔다.

이날 제주공항에서는 총 462편(출발 226, 도착 236)이 운항할 예정이다. 대한항공은 이날 제주에서 김포로 가는 특별기 2대를 추가 투입해 승객을 수송한다.

제주공항 관계자는 "임시편의 경우 운항 일정에 따라 더 늘어날 수 있다"며 "항공사별로 오늘 오후부터 최대한 결항 고객을 수송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태풍 다나스가 내륙으로 이동하면서 제주공항 항공편 운항은 정상화하고 있지만, 태풍의 진로에 놓이는 공항 간 노선 항공편은 결항할 수도 있다.

제주공항에는 이날 11시 현재 태풍과 윈드시어(돌풍) 특보가 발효중이다.

제주공항 측은 이날 오후부터 항공편 대부분이 정상 운항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제주공항은 19일 오후부터 항공기 결항이 시작돼 이날 오전 10시까지 185편이 결항했다.

이로 인해 결항편 승객은 출발편 기준으로만 1만4천명가량이다.

공항 관계자는 "결항한 승객과 당일 예약 승객이 한꺼번에 몰리면서 청사 혼잡이 예상된다"며 "사전에 항공사에 지연과 결항 등 운항 여부를 확인해 달라"고 당부했다. [연합뉴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제주 오늘 오후부터 27일까지 비 제주 2024년까지 체육인프라 대대적 확충 나선다
내년부터 동시다발성 김치나눔행사 줄어들까? 여인태 제주해경청장 세월호 참사 구조책임자 명단…
애월읍 단독주택서 화재 2천만원 재산 피해 사천 삼천포항∼제주 뱃길 2021년부터 열린다
제주 주말 벌초하기 좋은 날씨 전망 "이런 날벼락이.." 중문단지 상인들 '안타까움'
제주항공 10월 3일 제주∼가오슝 주2회 취항 제주 산간지역 밤사이 150㎜ 집중호우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