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제주-중국 경제·관광 협력포럼 25일 열린다
제주상의·중국제주주총영사관·제주관광공사 주최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19. 07.22. 14:57:3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상공회의소, 중국주제주총영사관, 제주관광공사가 25일 메종글래드제주에서 '2019 제주-중국 경제·관광 협력 포럼'을 공동 개최한다.

포럼은 지난해에 이어 제주의 경제·관광 등 각 분야에서 실질적인 교류협력을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는 자리다. 포럼에는 주최 측은 물론 제주도, 도의회, 제주연구원 등 기관·단체와 한중우호단체, 그리고 제주중국상회, 제주화교협회 관계자 등 250여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국내 중국 전문가 최재천 일대일로연구원 이사장(법무법인 헤리티지 대표변호사)이 '일대일로와 제주의 미래'를 기조강연에 나선다. 일대일로는 중국이 추진 중인 신 실크로드 전략이다.

주제발표도 이어진다. 중국에서는 왕천천 사이버한국외국어대 교수가 '열린 제주, 미래 한중 지역협력의 교두보'를 주제로, 제주에서는 정지형 제주연구원 중국연구센터장이 '한중 新경제협력시대, 제주의 방향과 기회'를 주제로 각각 발표한다. 이후 허향진 전 제주대 총장의 좌장으로 분야별 전문가 종합토론이 진행된다.

패널토론에는 강성민 도의원, 송형록 제주상의 상임의원, 장바오치 중국주제주총영사관 부총영사, 이동걸 제주화교화인연합회 회장, 양필수 제주관광공사 해외마케팅처장, 신의경 제주한라대 공자학원 원장(교수) 등이 나서 의견을 제시한다.

경제 주요기사
제주첨단과학기술단지 A23블록 ‘행복주택’ … 코로나19 지역 확산에 제주 공·항만도 '썰렁'
제주, 지난해 4분기 경제동향 괜찮았다 코로나19 유탄 맞은 제주 무역업계도 '비상'
국립종자원 제주지원 불법유통 단속 실시 제주시농협 봄철 감귤정지전정 현장교육 실시
제주농협 화훼소비촉진 꽃 나눔 행사 '활짝' "청정제주 사수 관광시장 회복 집중"
작년 12월 제주 면세점 매출액 전국 1위 내땅 개발행위허가 인터넷으로 '한방에'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