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제주 해수욕장서 물놀이 사고 잇따라
24일·25일 세화해수욕장서 연이어 발생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9. 07.26. 15:35:0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지난 25일 오후 6시35분쯤 제주시 구좌읍 세화해수욕장 약 300m 해상에서 조모(49·서울)씨가 표류중인 것을 해경이 발견해 구조했다.

 이날 조씨는 아들이 가지고 놀던 튜브가 바람에 떠밀려 나가자 이를 잡기 위해 해수욕장 외곽으로 나갔다 표류한 것으로 알려졌다.

 앞서 24일 낮 12시12분쯤에도 같은 해수욕장에서 7살 남자아이가 튜브를 탄 채로 외해로 떠밀려가는 것을 해경이 발견, 수상오토바이를 이용해 구조한 바 있다.

 해경 관계자는 "물놀이 시에는 구명조끼를 착용해 안전하게 즐기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제주지방해양경찰청은 지난 25일부터 다음달까지 연안안전사고 위험예보 '관심'단계를 발령했다.

사회 주요기사
제주경찰, 교통 무질서 행위 특별단속 택배노조, 분류작업 전면거부 하루만에 철회
제주경실련 "재밋섬 건물 매입 추진 중단하라" 18일 새벽 서귀포시 모 고등학교 교무실서 화재
제주서부경찰서 "피해자 권리·지원제도 설명… 제주 택배노동자들도 21일 분류작업 거부
"제주공항 소음대책지역 조례 개정안 통과 촉… 부하 직원 성희롱 제주 경찰 간부 '해임'
"긴급복지 의료지원금에 급여-비급여 폐지해달… 2억원대 렌터카 보험사기 일당 무더기 적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