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대통령 직속 농어업·농어촌특별위원회, 농정개혁 본격화
7일 출범 100일 기자회견 "특위 구성과 의제 설정 마무리"
부미현 기자 bu8385@ihalla.com
입력 : 2019. 08.07. 17:42:2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대통령 직속 농어업·농어촌특별위원회가 출범 100일을 맞아 특위 진용을 완성하고 농정개혁을 향한 본격적인 활동에 박차를 가한다.

농특위는 7일 오전 11시 정부세종청사에서 박진도 위원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기자간담회를 열고 그간의 활동 내용과 향후 추진계획을 밝혔다.

박진도 위원장은 인사말을 통해 "지난 100일간 발걸음을 재촉해 민간 전문가를 중심으로 본위원회와 분과위원회, 사무국 구성을 끝내고 의제 설정까지 마무리 했다"며 "이번 농특위는 과거와 달리 현안에 대한 특별한 대책보다 '농정의 틀'을 바꾸는 것이 사명이기에 약칭만 같을 뿐 역할이 완전 다르다"고 강조했다.

농특위는 지난 100일간 본위원회와 농어업·농어촌·농수산식품 등 세 개 분과위원회 구성을 완료하고 1차 회의를 진행한 가운데 각 분과별 주요 의제와 세부운영 방안을 수립했다. 또 농어업 관련 단체들과 잇달아 간담회를 개최하며 소통과 의견수렴에 주력했다.

농어업·농어촌 특별위원회는 전 충남발전연구원장 출신인 박 위원장을 포함해 총 28명의 위원으로 꾸려졌다. 특위에는 김옥임 전국여성농민회총연합장(전 제주도연합회장·대정읍여성농민회 회장)과 강애심 제주해녀협회장(제주해녀문화보존 및 전승위원회 위원·전 제주 법환해녀학교 교장)도 참여한다.

농특위는 지난해 12월 '농어업·농어촌 특별위원회 설치 및 운영에 관한 법률'이 국회를 통과함에 따라 지난 4월 공식 출범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선흘 동백동산습지 생태관광지역 3회 연속 지… '제주4·3' 총선 핫이슈로 재점화하나
[월드뉴스] 반크, ‘인종차별’ 비판 포스터 제… 20일 제2공항 갈등해소 용역 추진 상황 설명회
원희룡 "설중송탄 마음으로 中유학생 돕겠다" 양길현 "도민향토기업 통해 한라산 케이블카 …
제주도, 청소년 프로그램 지원 사업 공모 김효 "제주 해양레포츠센터 설립"
고대지 예비후보 "중문오일시장 관광형시장으… 양병우 예비후보 "알뜨르비행장부지 지역환원 …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