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고개 든 무더위… 제주 사흘 만에 폭염특보 발효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9. 08.13. 16:57:1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태풍으로 잠시 수그러 들었던 무더위가 다시 고개를 들고 있다.

 기상청은 13일 오전 11시를 기해 제주 북부지역에 폭염주의보를 발효한데 이어 14일 오전 10시에는 남부지역까지 이를 확대한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10일 제9호 태풍 '레끼마'의 영향으로 제주 전지역에 내려졌던 폭염특보가 모두 해제된 지 사흘 만이다.

 13일 낮 최고기온은 제주시 31.2℃, 외도 32.1℃, 고산 32℃, 강정 33.3℃, 서귀포 31.5℃, 남원 32.9℃, 표선 32.8℃, 성산 31.8℃ 등이다.

 기상청은 "폭염주의보가 내려진 지역은 강한 일사와 지형적 영향으로 낮 기온이 32℃ 내외로 올라 매우 무덥고, 밤에도 기온이 충분히 떨어지지 않아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이 있겠다"며 "13일까지 관측된 열대야 일수는 제주시 20일, 서귀포 18일, 고산 17일, 성산 12일이다"고 설명했다.

 한편 14일과 15일은 제10호 태풍 '크로사'의 영향으로 산지에 5~40㎜의 비가 내릴 것으로 예보됐다.

사회 주요기사
제주도, 코로나 양성자 공문서 유출 의혹 고발 제주 코로나 2번째 양성자 공문서 유출 의혹
'코로나19 확진' 도민사회 불안 병원 방문객 '급… 제주경찰 코로나19 확산 방지 위한 방역 강화
제주해경 추자도 70대 응급환자 긴급이송 고유정 왜 의붓아들 살해혐의 무죄인가
제주 풍력발전기 정비 근로자 2명 추락····1… 가로수는 많이 심는데 관리는 '허술'
고유정 무기징역 선고… 의붓아들 살해혐의 무… '무기징역' 고유정 의붓아들 살해혐의 무죄 선…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 조세휘 "태양이 눈부셔"
  • 모델 이채율 모노키니 화보 공개
  • 2020 경자년 기념메달 출시
  • 갈라쇼 펼치는 손연재
  • 중동 사해의 평화로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