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방출 강정호 밀워키 훈련장서 포착
연합뉴스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8.16. 14:46:0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미국프로야구 피츠버그 파이리츠에서 방출된 강정호(32)가 밀워키 브루어스 산하 마이너리그 트리플A 팀에서 훈련하는 모습이 포착됐다.

 미국 텍사스주 샌안토니오 지역의 베테랑 스포츠 기자라고 자신을 소개한 조 알렉산더는 16일(한국시간) 밀워키 산하 마이너리그 트리플A 팀인 샌안토니오 미션스가 내야 훈련을 하는 사진을 올렸다.

 텍사스주 넬슨 월프 스타디움에서 진행된 내야 훈련에서 샌안토니오 미션스의 훈련 유니폼을 입고 내야에서 펑고를 받고 공을 던지는 선수는 분명히 강정호였다.

하지만 샌안토니오 미션스 팀 로스터에는 강정호의 이름이 없었다. 당연히 이날 경기에도 출전하지 않았다.

 알렉산더 기자는 "오늘까지 강정호가 계약했다는 어떤 얘기도 듣지 못했다"며 "구단으로부터 공식 발언을 기다리고 있다"고 소개했다.

  강정호는 올 시즌 65경기에 출전해 타율 0.169, 홈런 10개, 185타석에서 삼진 60개로 피츠버그의 기대를 밑돌았다.

 2015∼2016년에 보인 파워와 정확한 타격을 회복하지 못한 강정호는 결국 피츠버그에서 5일 공식 방출됐다. [연합뉴스]

스포츠 주요기사
'선발 준비' 김광현 첫 라이브피칭 제주도체육회 '제54회 도민체육대회' 표어 공모
AT마드리드 'EPL 극강' 리버풀 이겼다 모리뉴 "팔 골절 손흥민, 이번 시즌 못 뛸 수도"
기성용 행선지 카타르·미국·스페인 '저울질' 추신수 "내년에도 텍사스에 남고싶다"
세인트루이스 김광현 마무리 투수 맡나 맨유, 4위 첼시 잡고 7위로
K리그 서울·수원 2020ACL 첫 승 도전 '손흥민 EPL 50골' FIFA "기생충 이어 또 새역사 썼…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