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스포츠
제주 국제유스 축구대회 성황 폐막
우승에 브라질 SE팔메이라스 유스팀
이태윤 기자 lty9456@ihalla.com
입력 : 2019. 08.19. 16:20:07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전 세계 축구 유망주들의 축제 '2019 제주 국제 유스 축구대회'가 일주일간의 대장정을 마무리하고 지난 18일성황리에 폐막했다.

 서귀포시가 주최하고, 제주특별자치도축구협회가 주관한 이번 대회는 지난 11일 조 추첨을 시작으로 12일부터 18일까지 서귀포시지역 5개 경기장에서 열렸다.

 이번 대회 우승 트로피는 브라질을 대표하는 SE팔메이라스 유스팀이 거머쥐었으며, 준우승은 성남FC 유스팀이, 3위는 포항 스틸러스가 차지했다.

 올해로 3회째를 맞이한 이번 대회는 2018년 2회 대회에 비해 참가팀들의 수준이나 대회 운영 면에서 한 단계 발전했다는 평을 받았다. 대회 우승을 이끈 SE파메이라스 루카스 감독은 "서로 다른 플레이 스타일을 가진 여러팀들이 참가하는 제주 유스 축구대회가 내년에도 지속 개최됐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

 한편, 제주국제 유스 축구대회는 아시아축구연맹(AFC)과 대한축구협회의 승인을 얻은 대회로, 문화체육관광부와 국민체육진흥공단 공모사업인 스포노믹스(스포츠+경제) 육성사업의 일환으로 서귀포시가 축구 특화 도시 조성을 위해 추진 중인 사업 가운데 하나다.

스포츠 주요기사
제100회 전국체전 성화 제주서도 '활활' 한국-북한 여자축구 제주 맞대결 가능성
임성재, PGA 밀리터리 트리뷰트 3R 톱10 진입 류현진 메츠전 7이닝 무실점 '부활'
손흥민 시즌 1·2호 멀티골 '추석 선물' MLB 텍사스 추신수, 시즌 22호 홈런포
LG 유강남, 9회초 2사 대타 역전 결승포 두산, KBO리그 최초 '4년 연속 80승' 눈앞
아시아 최초 신인왕 임성재, 개막 첫날 홀인원 최지만, 홈런 2방 개인통산 100타점 돌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정유나 "아프지 말자"
  • 모델 정유나 SNS에 '아찔' 비키니
  • 레이싱모델 서윤아 '가는 여름이 아쉬…
  • 모델 연하나 "바람 불어도 좋아"
  • '민망' 논란 한혜진 비키니 사진 어떻…
  • 콜롬보 수영복 패션쇼
  • 팬아메리카 비치발리볼 대회
  • 亞보디빌딩 마스터스 '金' 박선연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