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제주 산간지역 밤사이 150㎜ 집중호우
남부-동부지역도 40㎜안팎 강수량 기록
오늘 오전 서부지역부터 차차 개일 듯
위영석 기자 yswi1968@ihalla.com
입력 : 2019. 08.22. 08:27:2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기압골 영향으로 제주 남부와 한라산지역에 밤 사이 많은 비가 내렸다.

22일 제주지방기상청에 따르면 기압골에 동반된 비구름대의 영향으로 제주도산지를 중심으로 150㎜ 이상의 매우 많은 비가 내렸고 이 비는 이날 오전부터 서부지역을 시작으로 그칠 전망이다.

21일부터 22일 오전 7시까지 주요지점 강수량을 보면 성판악 110.5㎜, 삼각봉 152.0㎜, 윗세오름 125.5㎜ 등 산지에 많은 강수량을 기록중이다.

또 서귀포 46.8, 신례 71.0. 남원 46.5, 성산 36.2, 성산수산 58.5, 표선 41.0, 구좌 43.5㎜ 등으로 남부와 동부지역에 40㎜가 넘는 비가 내렸다. 반면 북부와 서부는 적은 양을 기록했다. 제주 6.2, 오등 13.5, 선흘 42.0, 고산 22.4, 한림 13.5, 금악 31.0 ㎜ 등이다.

제주기상청은 이날 오전까지 북부와 서부지역은 5~30㎜, 나머지지역은 30~80㎜, 많은 곳은 산지를 중심으로 100㎜ 이상 내릴 것으로 내다봤다.

제주기상청은 비가 그친 후 23일부터는 중국 북부지방에 위치한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구름만 많은 날씨가 이어질 것으로 내다봤다.

낮 최고기온은 주말까지 28~29℃ 안팎을 유지할 것으로 보여 평년보다는 비슷하거나 조금 낮을 것으로 예상됐다.

한편 지난 밤에도 제주와 고산 성산포에서 열대야현상이 발생했다. 21일 오후 6시부터 22일 오전 9시 사이 최저기온을 보면 제주 25.8, 고산 25.7, 성산 25.3℃이다.

주목e뉴스 주요기사
'우리 지역 이슈는 뭘까' 선관위 공약 이슈지도… 폭설 물러간 제주지방 당분간 포근
제주시 2월 도시브랜드 평판 조사 1위 코로나19 영향 제주-중국 대륙 직항 항공편 '올…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 경영기획본부장에 … 제주인구 역유출 증가.. 아파트값 약세 지속
민주당 단수신청 서귀포시선거구 추가 후보 공… 제주지역 외국인 소유 토지 1.4% 감소
제주지방 강추위.. 산지 대설특보 로또복권 898회 1등 8명…당첨금 각 26억4천만원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