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경주마 학대' 논란 제주축협 관계자 3명 검찰 송치
송은범 기자 seb1119@ihalla.com
입력 : 2019. 08.22. 14:10:26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제주에서 불거진 '퇴역 경주마 학대 논란'과 관련 제주축협 관계자들이 검찰에 송치했다.

 제주서부경찰서는 제주축협과 제주축협 관계자 3명을 동물보호법 위반 혐의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논란은 지난 5월 국제동물보호단체인 페타(PETA)와 생명체학대방지포럼이 제주시 애월읍 도축장에서 촬영한 경주마 학대 영상을 공개하면서 촉발됐다. 이 영상에는 경주마가 트럭에 실려 도내 도축장으로 끌려간 뒤 작업자들에게 둔기로 학대를 당하는 모습이 담겼다. 이어 도축장 안에서는 먼저 도착한 말이 전기충격기에 쓰러지는 모습을 목격한 다른 말이 겁에 질려 뒷걸음질 치는 모습도 찍혔다.

 이후 페타 등은 제주축협을 동물보호법 위반 혐의로 검찰에 고발했고, 검찰은 서부서에 사건을 넘겼다.

 경찰은 퇴역마가 도살 당하는 모습을 또 다른 말들이 지켜본 것에 대해 동물보호법 위반 혐의가 있다고 판단했다. 동물보호법에 따르면 공개된 장소에서 동물을 죽이거나 다른 동물이 보는 앞에서 도살해서는 안되기 때문이다.

 반면 도살되기 전 폭행한 혐의에 대해서는 "판례나 전반적인 내용을 파악한 결과 혐의 적용이 어렵다"며 불기소 의견을 냈다.

사회 주요기사
제주경찰, 교통 무질서 행위 특별단속 택배노조, 분류작업 전면거부 하루만에 철회
제주경실련 "재밋섬 건물 매입 추진 중단하라" 18일 새벽 서귀포시 모 고등학교 교무실서 화재
제주서부경찰서 "피해자 권리·지원제도 설명… 제주 택배노동자들도 21일 분류작업 거부
"제주공항 소음대책지역 조례 개정안 통과 촉… 부하 직원 성희롱 제주 경찰 간부 '해임'
"긴급복지 의료지원금에 급여-비급여 폐지해달… 2억원대 렌터카 보험사기 일당 무더기 적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리버풀 우승 가자!"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