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선흘2리 전·현직 이장들 성명서에 분노"
동물테마파크 반대대책위 22일 성명내고 사과 촉구
김현석 기자 ik012@ihalla.com
입력 : 2019. 08.22. 17:32:3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선흘2리 동물테마파크 반대대책위원회는 22일 보도자료를 통해 지난 19일 선흘2리 전·현직 이장들이 제주동물테마파크 찬성 의견을 담은 성명서를 제주도청, 조천읍사무소 등에 배포하자 "이름조차 밝히지 못하는 선흘2리 전·현직 이장들의 성명서에 분노한다"고 반발했다.

 이들은 "성명서 서명에 참여한 전직 이장 7명 중 현재 마을에 거주하고 있는 사람은 단 3명뿐"이라며 "마을총회로 결정된 주민들의 뜻을 무시하고 갈등을 유발시키는 일부 전직 이장들이야 말로 진짜 외부세력"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마을이장은 주민들 몰래 사업자측과 비밀리에 맺은 협약서를 비판하는 현수막을 걸었다는 이유로 주민 2명을 경찰서에 고소했다"며 "또 찬성위원회 측도 라디오 방송 인터뷰 내용을 문제 삼아 주민 1명을 검찰에 고발했다"고 말했다.

 이들은 또 "주민들의 의사와는 반대로 비밀 협약서를 체결하고도 진정한 사과 한 마디 없이 주민을 고소하는 이장의 행태를 두고만 볼 수 없다"며 "선흘2리 주민들은 마을이장의 잘못에 대해 끝까지 책임을 물을 것"이라고 밝혔다.

사회 주요기사
외국인 주민과 함께하는 한가위 한마당 안전한 가을 산행 119가 나선다
추석 기점으로 제주 당분간 맑음 제주 삼양 해상서 물놀이 하던 30대 숨져
제주 4일간 추석연휴 사건·사고 속출 "제주, 부적합 가로등·신호등 수리 손놨다"
제주서 같은 집 3번 턴 20대 절도범 실형 제주시 도남서 3중 충돌… 4명 부상
제주 양돈장서 LP가스 폭발… 외국인 중상 "도민의 풍성한 추석, 우리 보람이죠"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정유나 "아프지 말자"
  • 모델 정유나 SNS에 '아찔' 비키니
  • 레이싱모델 서윤아 '가는 여름이 아쉬…
  • 모델 연하나 "바람 불어도 좋아"
  • '민망' 논란 한혜진 비키니 사진 어떻…
  • 콜롬보 수영복 패션쇼
  • 팬아메리카 비치발리볼 대회
  • 亞보디빌딩 마스터스 '金' 박선연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