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민주당제주도당 "4·3 완전해결에 더욱 노력할 것"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19. 08.22. 17:44:21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더불어민주당 제주특별자치도당은 22일 성명을 통해 "4·3 수형인들에 대한 형사보상 판결을 환영하며, 4·3의 완전한 해결을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더불어민주당 도당은 "어제 71년 전 제주 4·3 당시 공소장도 없이 불법적으로 진행됐던 '불법군사재판'에 의해 형무소에서 억울한 삶을 살았던 4·3 수형인들에 대한 '형사보상' 결정이 내려졌다"며 "지난 1월 제주 4·3 수행생존인 18명의 재심 청구사건 선고공판에서 '공소기각'판결에 이어 이번 '형사보상' 확정 판결이 이뤄짐으로써 당시 국가에 의해 억울한 옥살이를 했던 수형인분들에게 최소한의 사과와 보상이 이뤄진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피해자분들의 71년 고통과 한(恨)을 한순간에 풀 수는 없겠지만 '제주4·3 특별법' 전부 개정안을 조속히 처리하는 것이야말로 대한민국 현대사의 오점으로 남아있는 비극사의 진상이 규명되는 시발점이 될 것"이라며 "4·3 희생자들의 명예회복을 위해 3만여 4·3희생자들 모두가 국가 차원의 위령의 제단에 모실 수 있도록 하고, 유족들의 실질적인 배·보상이 모색되어야 하며, 불법군사재판의 무효화 조치, 4·3의 교훈을 교육과정에 보편화함으로써 제주 4·3의 아픔이 화해와 상생의 정신으로 승화되고 면면히 계승되도록 해야 한다"고 밝혔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제주시, 취약계층 마스크 배부 등 코로나19 대… 폐기물 처리난 봉개동 매립장 3년 연장 합의
갈 곳 잃은 취약계층… 안전망 확보 '비상' 정부, 오늘 신천지 명단 지자체 배포..유출 금…
제주감사위 일상감사로 10억원 이상 예산 절감 대구 방문한 문 대통령, 코로나19 노출 우려
코로나 여파 사회복지시설 휴강. 청소년 시설… [월드뉴스] 美, 사드 재배치 없어… 지상병참선…
“45개월간 장고… 든든한 제주 미래 위해 결심… 구자헌 "제주과학기술원 설립"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