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서귀포시
노인 학대 요양원 "장기요양법상 행정처분 없음"
서귀포시, 2차 청문과 내부검토 거쳐 결정
문미숙 기자 ms@ihalla.com
입력 : 2019. 08.22. 17:57:4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속보=서귀포시 소재 한 요양원에서 지난 5월 발생한 입소노인 방임 학대(본보 7월 21일자 3면 보도)와 관련, 서귀포시가 '노인장기요양보험법상 행정처분 없음'을 결정했다.

 22일 시는 해당 요양원에서 발생한 노인 방임 학대와 관련해 2차 청문과 내부검토를 거쳐 행정처분 없음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해당 요양원에서는 거동이 불편한 입소노인을 5시간 가까이 요양보호사의 돌봄없이 방치한 사실이 확인되면서 노인보호전문기관에서 '방임 학대'로 판정했다. 노인장기요양보험법은 시설 입소자 방임 학대의 경우 업무정지 3개월을 명할 수 있도록 돼 있다.

 하지만 시는 "요양원에서 발생한 방임 학대 행위가 업무정지 3개월을 내릴만한 사항은 아니라고 판단했다"고 밝혔다. 또 "타 시도에서 요양원에서의 방임 학대로 업무정지를 내린데 대해 요양원측이 업무정지 취소처분 행정소송을 제기해 승소한 사례 등도 감안했다"고 밝혔다.

 시는 해당 요양원에 대해 청문에 앞서 노인복지법 위반으로 300만원의 과태료를 부과하고, 사회복지사업법에 따라 시설장 교체 처분을 통보해 이달 8일 교체됐다. 또 노인장기요양보험법상 노인학대 관련 양벌규정에 따라 요양원 대표와 해당 요양보호사를 경찰에 고발한 상태다.

서귀포시 주요기사
혈액투석환자와 가족들 특별한 제주나들이 서귀포시 청소년들의 진로축제 '꿈을 잡다' 성황
중앙동·대정읍 2개 구간 일방통행 지정 23일 이중섭의 삶과 예술 재조명 세미나
서귀포시장애인체육회 추진위 출범 21일 비날씨로 서귀포 희망복지박람회 장소 변경
법정문화도시 도전 서귀포시 '바쁘다 바빠' 교통유발부담금 감축활동 기업체 대상 집중 점검
서귀포시 치매극복주간 맞아 프로그램 다채 서귀포시, 돼지열병 유입 차단 안간힘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