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사회
중문단지서 만취운전으로 노부부 숨지게한 50대 구속
무면허에 혈중알코올농도 0.185% 상태 운전
이태윤 기자 lty9456@ihalla.com
입력 : 2019. 08.23. 16:34:19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21일 무면허 만취운전으로 노부부가 사망한 중문관광단지 사고현장.

무면허 상태에서 만취운전을 하다 3명의 사상자를 낸 50대 운전자가 구속됐다.

 제주지방법원 양태경 영장전담부장판사는 특정범죄 가중처벌 등에 관한 법률 위반(위험운전치사상) 등 혐의로 입건된 김모(53)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발부했다고 23일 밝혔다.

 구속영장 발부 사유는 도주에 대한 우려다.

 김씨는 지난 21일 오후 8시 10분쯤 서귀포시 중문색달 해수욕장 인근 도로에서 술에 취한 채 1t 트럭을 몰다 인도 옆 화단을 덮치는 사고로 70대 부부를 숨지게 하고, 50대 여성을 크게 다치게 한 혐의다.

 경찰 조사 결과 화물차 운전자 김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185%로 만취 상태였다.

 또 김씨는 과거 음주운전으로 면허가 취소돼 무면허 상태로 차량를 몰다가 사고를 낸 것으로 드러났다.

 한편, 당시 사고로 숨진 김씨 부부는 중문색달 해수욕장에서 10여년간 관광객 등을 상대로 감귤을 팔며 생계를 이어왔으며, 사고 당일날 일을 마치고 집으로 귀가하려던 중에 참변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또 50대 여성도 화물차에 치어 도내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사회 주요기사
제주해경 의무경찰 선발시험 연기 코로나19 사태에 더 빛나는 헌혈 릴레이
기간제 근로자 3명 해고 무효소송 패소 제주지검 "코로나19 범죄 엄정 대처"
검찰, 고유정 무기징역 판결 불복 항소 제주 첫 소개 명령 환자 강제 퇴·전원 '비상'
"흰색 방역복 입은 구급대 봐도 놀라지 마세요" 남해어업관리단 조난어선 2척 잇달아 구조
"460병상 확보하라" 병원마다 환자 강제 퇴·전… 제주서 화재사고 잇따라… 인명피해 없어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