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경제
제주고용시장 취업률 높은데 대부분 임시직
8월중 고용률 68.6% 최고·실업률 1.5% 최하
자영업 쏠림현상에 높은 임시직·일용직 여전
백금탁 기자 haru@ihalla.com
입력 : 2019. 09.11. 16:03:2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지역 고용률이 전국에서 가장 높고, 실업률은 최하위로 고용시장이 지표상 안정세를 보이고 있다. 하지만 자영업 쏠림현상과 함께 임시직·일용직 비율이 높게 형성되면서 안정적 일자리 창출이 요구된다.

11일 호남지방통계청이 발표한 '2019년 8월 제주도 고용동향'에 따르면 제주지역의 8월 고용률은 68.6%(61.4%)로 전년 동월 대비 0.5%p 상승했다. 취업자는 38만4000명으로 1년 전보다 1만2000명이 늘었다. 이에 따른 실업률은 1.5%(전국평균 3.0%)로 전년 동월 대비 0.2%p 하락했다. 실업자는 6000명으로 한햇동안 1000명이 줄었다.

고용별 취업자는 임금근로자 24만6000명(64.1%), 자영업주 11만4000명(29.7%), 무급 가족종사자 2만4000명(6.2%)이다. 임금근로자 가운데 상용직은 15만명(61.0%), 임시직은 6만6000명(26.8%), 일용직은 3만명(12.2%)으로 조사됐다.

특히 제주여성들의 경제 참여율이 전국에서 가장 높다. 취업률은 63.0%(전국평균 53.6%)로 전국 최고다. 서울(54.4%)과 부산(50.1%), 인천(51.2%) 등 대도시에 견줘 상대적으로 많다.

산업별 취업자 수는 지난해 같은 기간에 견줘 농림어업(15.0%), 제조업(28.8%), 도소매·숙박·음식점업(2.5%) 등은 상승했다. 반면 사업·개인·공공서비스업(-2.0%)과 전기·운수·통신·금융업(-1.2%)은 소폭 감소했다.

비경제활동인구는 17만명으로 1년 전보다 2000명(1.3%)이 증가했다. 가사는 4만명으로 6000명(-12.8%) 줄었지만 육아는 1만7000명으로 3000명(24.3%)이 늘었다.

경제 주요기사
티웨이항공, 올해 마지막 ttw 특가주간 실시 제주 김경업, 전국 한우육량부문 특별상 수상
제주신라호텔, 지역 예술가 지원 '크리스마스 … 도관광협회, '베스트 관광인'에 문영찬·김태…
제주농협, 노지감귤 가격지지 대대적 판촉행사 마유제품 생산 제주기업 만리장성 넘었다
'법정관리' 제주CC 이번엔 매각되나 제주 초혼 신혼부부 맞벌이 많지만 소득 적다
제주 신생기업 10곳중 3곳 이상 문닫아 농업경영인제주도연 "마늘산업 윈윈 방안 모색…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