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미등기 묘지 후손 찾아주기 추진
고대로 기자 bigroad@ihalla.com
입력 : 2019. 09.15. 11:52:24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시는 미등기 토지 소송이 날로 증가함에 따라 오는 11월부터 미등기 사정 묘지에 대해 후손 찾아주기 시범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번 사업은 시민맞춤형 적극행정 실현 시책의 일환으로 미등기 사정묘지 후손을 찾고자 하나 개인정보 등의 문제로 상속자를 찾는데 한계가 있어 추진하게 됐다.

미등기 사정토지는 32,090필지로 제주시 전체 토지의 6.3%를 차지하고 있으며, 소유권 확인을 위한 미등기 토지 관련 국가소송 현황을 살펴보면 2016년 9건, 2017년 18건, 2018년 76건, 2019년 현재 65건으로 날로 증가하고 있다.

대부분의 묘지는 타인 소유 토지의 경계 내에 있어 건축행위 등 재산권 행사에 제약이 되고 있음에 따라 1913년 사정명의인 이후 소유권 변동 사항이 없는 토지를 상대로 취득 시효를 원인으로 한 소유권 이전 등기 소송을 제기하고 있는 실정이다.

신청대상은 본인 소유 토지 경계 내에 사정 묘지가 있을 경우 묘지와 접한 인접 토지주가 신청 가능하며 제주시 종합민원실에서는 제적등본 등 관련 서류를 검토 후 상속인을 확인해서 상속인에게 개인정보 제공 동의를 받은 후 신청한 인접 토지소유자에게 상속인의 연락처를 제공하게 된다.

제주시 관계자는 "미등기 사정묘지 후손 찾아주기 시범사업을 통해 상속인들의 관심 부족으로 재산권 행사를 하지 못하고 미등기 토지로 계속 방치되는 등 정당한 상속자가 재산상의 피해를 받지 않도록 적극 행정을 추진 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월드뉴스] 스페인 마드리드 도심 2000마리 양떼 ‘… 정부, 보행노인 사고 위험지역 특별점검 나선다
오영훈 의원"구난 조직 중복 신설, 행정 비효율 가… 제주 주요 환경정책 제자리걸음... "도, 의지 없다"
제주 '탄소 없는 섬' 조성 시너지 효과 '천군만마' 제주시 해양쓰레기 처리 1억3000만원 투입
매년 감소하는 홀로사는 노인 주거비 지원 '도마' "제주 공공기관서도 성불평등 용어 만연"
제주 고유 건축자산 체계적 관리·활용계획 마련 제주도 2020년 국고보조금 1437억 추가 확보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