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오피니언
[열린마당] 풍력자원 이익금 활용방안 제안해 주세요
김도영 기자 doyoung@ihalla.com
입력 : 2019. 09.16. 00:00:00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최근 버스를 타거나 극장에서 영화를 보기 전에 '바람으로 달리는 전기차, 태양과 바람이 움직이는 발전소'라는 노랫말이 심심찮게 들린다. '카본프리 아일랜드 제주'라는 노래다.

제주는 바람을 에너지 자원으로 활용하고, 그 에너지를 통해 전기차를 운행하고 있다. 풍력발전을 통해 화석 연료의 사용을 줄이며 환경오염 물질 배출을 경감시키고, 지역 주민들에게 전기를 공급한다. 풍력발전이 탄소 없는(Carbon Free) 섬 제주를 조성하는데 필수적인 대안 에너지로 여겨지고 있다.

풍력발전은 1998년 제주에서 국내 최초로 상업운전을 개시했지만 모두에게 반가운 것만은 아니었다. 개발이익이 일부 사업자에게만 편중되고, 커다란 풍력발전기는 자연경관을 변형하고 소음을 일으키며 동물의 서식지를 파괴한다는 반대의 목소리 또한 있다. 그래서 제주에서는 지하수와 같이 바람 또한 공공적 관리의 필요성을 인지해 제주특별법에 바람을 공공자원으로 천명하고 그 관리를 위해 조례를 제정했다.

이를 근거로 '제주 풍력자원 공유화 기금'을 조성했고, 지난 2017년부터 운영을 시작해 풍력발전사업자로부터 개발 이익 일부를 기부금으로 받아 매년 40억원 상당의 재원을 지역 에너지 자립과 에너지 복지 활성화 등에 활용하고 있다.

2020년부터는 기금사업을 좀 더 알리고 발전시키고자 도민제안을 공모하고 있다. 청정에너지 분야에 관심 있는 도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이와 관련한 다양한 아이디어를 제안하면 된다. 자세한 내용은 제주도청 홈페이지 공고 게시판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도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로 풍력자원 공유화 기금이 도민들의 더 나은 삶에 대한 요구와 복지의 마중물 역할을 해나갈 수 있기를 기원한다. <이현탁 제주특별자치도 저탄소정책과>

오피니언 주요기사
[열린마당] 공공임대주택 수요자 편의성 위한 정책 … [열린마당] 문화도시 서귀포, 시민들의 저력을 보여…
[열린마당] 6년만에 개통된 애조로 공사를 마무리하… [고재원의 문화광장] 제주 자연유산, 문화유산 돌보…
[김영호의 월요논단] 제주문화예술재단의 전시기획… [열린마당] 누구든지, 언제든지, 불법주차 찰칵!
[열린마당] 생명의 문 비상구를 보호하자 [열린마당] 화북 유배문화 행사를 보며
[이충묵의 현장시선] 제주도내 LNG 도입에 따른 LPG … [열린마당] 대토론회 이후, 달라진 우리의 모습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