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정치/행정
제주도의회 행조특위, 17개 대규모 사업장 증인신문 돌입
16일 14차 회의... 원희룡 지사 포함 증인 및 참고인 23명 채택
오은지 기자 ejoh@ihalla.com
입력 : 2019. 09.16. 15:07:58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제주도의회 '제주특별자치도 대규모개발사업장에 대한 행정사무조사특별위원회(위원장 이상봉, 이하 행조특위)'가 JDC 5개 사업장에 이어 17개 민간주도 대규모 사업장에 대한 증인 신문에 돌입한다.

 제주도의회 행조특위는 16일 제14차 회의를 개최하고 주요 17개 사업장에 대한 증인 신문 조사활동을 위해 증인 18명과 참고인 5명을 채택했다.

 이번에 채택된 증인 및 참고인에는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 제주도 산하 전·현직 공무원 16명, 도 교육청 소속 현직 공무원 1명, 4개 사업장(동물테마파크, 우리들메디컬, 백통신원, 중문관광단지) 관련자 4명, 조천읍 람사르습지 도시 지역관리위원회 공동위원장 중 1명이 포함됐다.

 이상봉 위원장은 "개인 투자자가 시행하는 17개 대규모 개발사업장에 대해서는 사업시행자의 잦은 변경과 사업기간의 연장 그리고 계속 반복되는 사업 목적의 대규모 변경 승인으로 인해 대부분 사업장이 최종에는 숙박업 형태로 변경되는 문제점 등을 공통적으로 보이고 있다"며 "투자진흥지구 감면 등 세제혜택의 효과 분석과 대규모 개발 정책방향에 대한 근본적인 고민이 반드시 이뤄져야 한다"고 밝혔다.

 한편 행조특위는 오는 30일 17개 대규모개발사업장과 관련 채택된 증인들에게 인허가 절차 과정에서 어떤 형태로 처리돼 왔는지에 대한 구체적인 증언 또는 진술을 요구함으로써 공통적인 문제점이 발생할 수밖에 없는 구조 등을 집중적으로 다룰 예정이다.

정치/행정 주요기사
진드기·설치류 매개 감염병 예방 당부 제주시 150세대 미만 연립 등 안전진단
사회복지 수요 느는데 제주 사회복지직 읍·면장 전… 제주도의회, 시간선택제임기제공무원 채용 공고
제주출신 송경호 판사, 정경심 교수 영장 심사 문 대통령 "지역경제 활력 3대 프로젝트 본격 추진"
제주문화예술재단 원칙 없는 인사채용 '논란' 서귀포시지역도 '협치리더' 퍼실리테이터 양성
김현미 "국가균형발전프로젝트, 지방사업체 참여 … 감귤값 하락 우려되는데, 비상품은 나돌고…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중동 사해의 평화로움
  • 동굴과 비키니의 조화?
  • 정유나 "아프지 말자"
  • 모델 정유나 SNS에 '아찔' 비키니
  • 레이싱모델 서윤아 '가는 여름이 아쉬…
  • 모델 연하나 "바람 불어도 좋아"
  • '민망' 논란 한혜진 비키니 사진 어떻…
  • 콜롬보 수영복 패션쇼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