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문화
'박물관 천국 제주' 학예 역량 키워 이름값 하자
국립제주박물관·제주도·제주박물관협의회 공동
9월 17~18일 박물관·미술관 협력망 워크숍 개최
진선희 기자 sunny@ihalla.com
입력 : 2019. 09.16. 17:48:53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박물관 천국 제주'의 질적 성장을 꾀하려는 자리가 있다. 국립제주박물관(관장 김유식)이 제주도, (사)제주도박물관협의회(회장 전선권)와 공동으로 이달 17~18일 국립제주박물관 세미나실에서 펼치는 '제주도 박물관·미술관 협력망 워크숍'이다.

이번 워크숍은 제주가 전국에서 가장 많은 박물관·미술관이 들어선 지역인 만큼 질적 향상도 필요하다는 인식에 따라 기획됐다. 도내 박물관·미술관 관계자와 현장 실무를 담당하는 학예 인력과 예비 인력을 대상으로 한다.

이 기간에는 전시 기획과 연출, 소장품 관리 분야를 주제로 이론 강의와 실습이 잇따른다. 제주 문화 콘텐츠에 기반한 전시 기획을 다룬 국립중앙박물관 이애령 과장의 강의를 시작으로 전시 연출과 디자인, 박물관 보존 환경, 문화재 포장 실습, 소장품 등록 절차와 관리 운용법 등 현장에서 적용 가능한 실무 교육이 예정되어 있다.

국립제주박물관 측은 "최신 전시 기법과 기획, 소장품 관리 시스템에 대한 정보를 습득하고 제주를 대표하는 문화기관 종사자로서 전문성을 배양할 수 있는 기회이자 학예직들 간 교류와 소통의 시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국립제주박물관, 제주도, 제주도박물관협의회는 이 행사를 계기로 지역 문화기관이 지속적으로 성장할 수 있는 공동 사업 발굴, 학예 인력 대상 교육, 박물관 미술관 투어상품 개발 등 도내 박물관과 미술관의 역량을 강화할 수 있는 협력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문의 064)720-8104.

문화 주요기사
제주신화 콘텐츠 스토리 공모 한민규씨 대상 [김관후 작가의 詩(시)로 읽는 4·3] (61)각명비-…
살아있는 제주 바당에 머문 마음의 풍경 제주 김만덕기념관 6월 18일부터 관람 가능
국립제주박물관 '기타 울림' 공연 제주 190석 '대극장'에 유료 초청공연 방식 고심
제주합창단 지휘자 선발 '무산'… 하반기 재공… 국립제주박물관 '태풍고백' 전시 해설·특강
제주 4월을 새겨온 문학… 70여 년 역사를 담다 그립고 그리운 달빛의 기억 안고 서귀포로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