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라일보 홈페이지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

본문으로 바로가기

실시간뉴스

뉴스
주목e뉴스
'음주 뺑소니' 제주 일본영사관 수석영사 부인 약식기소
뉴미디어부 기자 hl@ihalla.com
입력 : 2019. 09.19. 18:08:12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음주운전 사고를 내고 도주하다가 경찰에 붙잡힌 제주 일본총영사관에 근무하는 수석 영사의 부인이 약식기소 됐다.

 제주지검은 도로교통법 위반(음주운전 및 사고 후 미조치)과 특정범죄 가중처벌법상 도주치상 혐의로 불구속 입건된 제주 일본총영사관에 근무하는 수석 영사의 부인 A(48)씨를 약식기소했다고 19일 밝혔다.

 A씨는 지난 5월 27일 오후 6시께 술을 마시고 영사관 소속 SUV 차를 타고 한라수목원 방면에서 노형교차로 방면 1차선으로 직진 운행을 하던 중 2차선 전방에서 운행하는 쏘나타 차량의 좌측을 충격한 혐의를 받고 있다.

 사고를 낸 뒤 A씨는 그대로 운전해 500m가량 달아나다가 사고를 당한 차량의 운전자에게 붙잡혔다.

 적발 당시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운전면허 취소 수준인 0.125%였다.

 사고 당시 신고를 받은 경찰이 현장에 출동했지만, A씨는 40분가량 차량 문을 잠근 채 차량에서 내리지 않았다.

 검찰은 A씨가 자신의 혐의를 대부분 인정하며 반성하고 있어 약식기소 했다고 밝혔다.

 검찰은 도주치상 혐의에 대해서는 피해자의 상해 정도가 경미해 무혐의 처분했다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주목e뉴스 주요기사
군포 목회자 일행 접촉 제주도민 67명 '음성' 진에어 19일부터 제주-여수 노선 신규 취항
제주지방 4일까지 육-해상 짙은 안개 '주의' 1살 원생 학대 어린이집 교사 징역8개월 선고
2014년 끊긴 제주-인천 여객선 내년 9월 뜬다 남송유물 쏟아진 신창리 해역 2차 발굴조사 착…
'접촉자만 80명' 서귀포 뷔페 2차감염 차단 비상 강창일 전국회의원 동국대 석좌교수 부임
제주개발공사 김정학 사장 후보자 12일 인사청… 음주운전 차량 평화로 연석 추돌 화재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홈
  • 메일
  • 스크랩
  • 프린트
  • 리스트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밴드
  • 구글

한라포토

더보기  
  • 모델 정유나 SNS '아찔' 한컷
  • "리그가 그리워"
  • 손예은 남자 명품 속옷 입고 '아찔' 포…
  • 정유나 "시차 적응 힘들어!"
  • 정유나 하이드로겐 화보
  • 강예빈 "더운 나라가 좋아"
  • 슈퍼모델 김보라 필리핀 비키니
  • 김주희 "다음주 스위스로"

의견 작성 0 / 1000자

댓글쓰기
  • 등록